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FC서울 4연패 어쩌나, 수원FC 극장승-제주 3위↑... 포항은 광주전 19G 연속 무패 (K리그 종합)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7 21: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대구FC 에드가(왼쪽)가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대구FC 에드가(왼쪽)가 골을 넣은 뒤 기뻐하고 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FC서울이 4연패 수렁에 빠졌다. 수원FC는 극적 승리를 거두며 최하위서 탈출했다. 포항은 광주를 제압하며 광주전 19경기 연속 무패에 성공했고, 제주도 인천을 완파하고 3위로 점프했다.

서울은 1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선 열린 대구FC와 하나원큐 K리그1 2021 10라운드 홈 경기에서 0-1로 패했다.

이날 패한 서울은 4연패 수렁에 빠졌다. 서울은 4승 6패(승점 12점)를 마크하며 6위까지 추락했다. 반면 대구는 2승4무4패(승점 10점)를 올리며 10위에 자리했다.

서울은 지난 14일 서울 이랜드FC와 FA컵 3라운드에 이어 또 무득점 패배를 당했다. 대구는 전반 28분 에드가의 선제골로 리드를 잡았고, 결국 1골 차 리드를 잘 지켜냈다.

승리 후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는 제주 유나이티드 선수단.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승리 후 기념촬영에 임하고 있는 제주 유나이티드 선수단.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제주는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펼쳐진 인천 유나이티드와 원정 경기에서 주민규의 멀티골과 류승우의 골을 앞세워 3-0 완승을 거뒀다.

제주는 3승6무1패(승점 15점, 11득점)로 성남(승점 15점, 7득점)을 다득점에서 제치고 3위로 올라섰다. 인천은 2승1무7패(승점 7점)로 최하위에 머물렀다. 인천은 2연패와 함께 최근 리그 5경기 동안 승리가 없다.

제주는 전반 21분 안현범의 크로스를 주민규가 선제골로 연결했다. 이어 후반 18분 교체로 들어간 류승우가 헤도 골을 넣은 뒤 후반 42분 주민규가 쐐기골을 성공시키며 3-0 완승에 마침표를 찍었다.

한승규의 극적인 골이 터지자 기뻐하는 수원FC 선수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한승규의 극적인 골이 터지자 기뻐하는 수원FC 선수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수원FC는 안방에서 펼쳐진 강원FC와 홈 경기에서 2-1로 승리했다. 1-1로 맞선 상황서 후반 추가시간 한승규가 극적인 결승골을 작렬시켰다. 수원FC는 2승3무5패(승점 9점)로 11위, 강원FC는 3승3무4패(승점 12점)로 7위에 각각 랭크됐다.

포항은 광주축구전용구장에서 홈 팀 광주FC를 1-0으로 물리쳤다. 후반 13분 타쉬가 페널티킥을 차 넣었다. 결승골이었다. 광주는 포항을 상대로 사상 첫 승을 노렸으나 또 고배를 마셨다. 광주의 포항전 역대 전적은 19전 6무 13패가 됐다. 포항은 2연승과 함께 4승2무4패(승점 4점)로 5위가 됐다. 광주는 2연패를 당하며 3승1무6패(승점 10점)로 9위에 그쳤다.

경기 종료 후 기뻐하는 포항 신진호(오른쪽).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경기 종료 후 기뻐하는 포항 신진호(오른쪽).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제공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보수적인 LG가…상상 못한 혁신" 구광모의 3년 성과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