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그레이프랩, 친환경 거치대로 'iF 디자인 어워드 2021' 수상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8 10: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그레이프랩의 iF Design Award 제품 디자인 부문 수상작 노트북 거치대 지플로우(g.flow)/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그레이프랩의 iF Design Award 제품 디자인 부문 수상작 노트북 거치대 지플로우(g.flow)/사진제공=SK이노베이션
SK이노베이션 (283,500원 상승2000 0.7%)이 지원하는 친환경 사회적 기업 '그레이프랩'이 만든 노트북 등 거치대가 세계 최고 권위 디자인 어워드에서 인정받았다. 가볍고도 실용적이며 친환경적으로 만들어졌단 점이 높이 평가받았다.

SK이노베이션은 그레이프랩이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International Forum Design)'에서 친환경 거치대 '지플로우(g.flow) & mini stand' 제품으로 디자인 부문 본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SK이노베이션에 따르면 이번 수상 제품 '지플로우(g.flow)'는 종이 한 장 무게(45g)로 휴대가 가능한 세상에서 가장 가벼운 노트북 거치대다. 100% 친환경 재생지 한 장으로 어떠한 화학적 접착이나 코팅 없이 만들어졌으며 그레이프랩만의 독자적인 접지 기법으로 탄생된 제품이다. 전 세계 하나밖에 없는 디자인으로 국내뿐 아니라 미국, 유럽, 중국, 일본에서 디자인 특허가 등록돼 있다.

그레이프랩은 실용적인 디자인에 환경까지 고려하는 것은 물론, 발달장애인 디자이너를 고용하여 취약계층 일자리를 창출해 사회적가치를 실현하고 있다. 이러한 점을 높게 인정받아 우수한 평가를 받으며 제품 디자인 부문 수상작으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김민양 그레이프랩 대표는 "환경, 사회적가치를 추구하는 제품들이 디자인이나 제품 퀄리티 면에서 다소 떨어질 수 있다는 고정관념을 깨고 공신력 있는 세계 디자인 어워드에서 인정받았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재생소재 아카이빙과 적정기술 개발을 통해 지속가능한 제품 개발과 ESG경영 실천을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는 1953년부터 커뮤니케이션, 콘셉트, 제품, 건축, 서비스디자인, UX, UI 등 총 9개 부문에서 디자인 차별성과 영향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각 분야에서 최고의 디자인 작품을 선정하는 세계에서 가장 잘 알려진 디자인 공모전이다. 독일의 레드닷, 미국의 IDEA와 함께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로 꼽히며 공신력을 인정받고 있다. 올해 'iF 디자인 어워드'에는 52개국 1만여 점의 작품이 출품되었고 20개국 98명의 전문가가 심사를 진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성장페달 스톱 없는 치킨산업...빅3, 1조 팔아 2000억 남겼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