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브레이브걸스 "씨스타 '나 혼자' 원래 우리 곡이었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8 14: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브레이브걸스/SBS제공© 뉴스1
브레이브걸스/SBS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브레이브걸스가 '나 혼자' 곡에 얽힌 비화를 공개한다.

18일 밤 방송되는 SBS '티키타CAR'(이하 '티키타카')에는 '대세' 브레이브걸스가 출연, 가요계에 이어 예능까지 '올킬'하는 활약을 펼친다.

'티키타카' 버스에 등장한 브레이브걸스는 역주행 신화를 쓴 '롤린' 퍼포먼스로 버스 분위기를 한껏 띄운다. 전국의 군인들을 사로잡은 가오리 댄스에 4MC들도 함께 몸을 흔들며 무아지경으로 빠져들었다고.

특히 브레이브걸스는 "원래 씨스타 '나혼자'는 브레이브걸스 곡이었다"라고 깜짝 고백해 MC들을 놀라게 만든다. 과연 어떤 비하인드 스토리가 있는 것인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뿐만 아니라 브레이브걸스 버전의 '나혼자' 풀버전도 이날 방송에서 공개될 예정. 브레이브걸스만의 '나혼자'는 어땠을지 관심이 주목된다.

그런가 하면 브레이브걸스는 "역주행 정산 후에 가장 하고 싶은 일"을 묻자, 망설임 없이 이것을 꼽았다고 한다. "통장에 오랫동안 돈이 없었다"라는 브레이브걸스의 솔직한 고백에 MC 음문석마저 눈시울을 붉혔다는 후문이다.

'대세돌' 브레이브걸스의 귀호강 라이브는 18일 밤 11시 5분 SBS '티키타카'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