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조성우 폴라리스오피스 회장, 주식 장내 매입 "수직계열화 구축"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9 15:4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성우 폴라리스오피스 회장이 주식 장내 매입을 통해 폴라리스오피스 (2,150원 상승5 0.2%)의 잠재적 최대주주가 됐다. 폴라리스오피스를 중심으로 지배구조 수직계열화를 이뤄 그룹사 간 사업 효율성 증대 및 책임경영 강화에 나섰다.

19일 조성우 회장은 폴라리스오피스 주식 5만4200주를 장내 매수했다고 공시했다. 조성우 회장은 폴라리스오피스 전환사채(CB) 486만5938주를 보유하고 있다.

폴라리스오피스 관계자는 "조성우 회장은 오는 7월 기 보유 전환사채를 주식으로 전환해 폴라리스오피스의 최대주주로 등극할 예정"이라며 "폴라리스오피스를 중심으로 폴라리스오피스-폴라리스웍스-세원-우노앤컴퍼니 수직계열화 구조를 갖춰 효율적인 그룹 경영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폴라리스오피스의 최대주주인 세원의 특별관계자들이 보유한 CB가 주식으로 전환되면 폴라리스오피스의 최대주주는 세원에서 조성우 회장으로 변경된다. 변경 이후 조 회장의 지분은 11.57%다.

한편 폴라리스 그룹은 지난달 29일 조성우 회장 체제의 그룹 경영을 공식 선포하고 사업영역 확장에 적극 나서고 있다. 세원은 이달 14일 신성장동력 확보를 위해 가발용 합성섬유 전문제조기업 우노앤컴퍼니 지분 17.02%를 인수한다고 공시했으며 그룹사 간 사업다각화 및 신규 사업을 검토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