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신박한 정리' 이형택 아내 이수안 "10년 연애 후 결혼…남편 첫인상 멋졌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19 23: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vN '신박한 정리' 캡처 © 뉴스1
tvN '신박한 정리'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신박한 정리' 이형택 아내가 남편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다.

19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신박한 정리'에서는 테니스의 전설 이형택과 그의 아내 이수안씨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이 러브스토리를 묻자, 이형택은 한국인 최초로 ATP투어 우승을 차지하고 2년이 흘러 웨딩마치를 울렸다고 밝혔다. 이수안씨는 "10년 연애하고 결혼했다"라면서 캠퍼스 커플이었다고 말했다. 이형택은 "제가 상경해서 그때부터 만났다"라고 설명을 더했다.

특히 이수안씨는 남편의 첫인상에 대해 "까무잡잡하고 촌스러움이 묻어 있었지만, 하얀 셔츠를 입은 그 모습이 너무 멋있더라"라고 털어놔 설렘을 안겼다. 이를 들은 이형택은 "청바지에 흰티셔츠 입은 그런 느낌 아닌가?"라고 셀프 자랑을 해 웃음을 샀다.

그러자 딸 미나의 표정이 굳어 폭소를 유발했다. MC 박나래는 "제가 진짜 집중하고 싶은데 미나 표정이"라며 배꼽을 잡았다. 미나는 "빨리 빨리 진행했으면 좋겠다"라고 해 웃음을 더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