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 사업 '본궤도'…2024년 개통

머니투데이
  • 김민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0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 사업 '본궤도'…2024년 개통
계룡~신탄진을 잇는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 건설사업이 본궤도에 오른다. 2024년 말 개통이 목표다.

국토교통부는 21일 대전시·충청남도·국가철도공단·한국철도공사와 충청권광역철도 1단계 건설사업의 원활한 건설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는 기존 운영 중인 일반철도 노선(계룡~중촌까지 호남선, 오정~신탄진까지 경부선)을 개량해 전동차를 투입·운영하는 사업이다.

새로 노선을 건설하는 신설형 사업에 비해 사업비를 대폭 절감하고, 호남고속철도 1단계 개통 이후 낮아지고 있는 일반철도의 활용도를 높이는 효과가 있다.

충청권 광역철도 1단계는 계룡~신탄진 구간(총 연장 35.4㎞)에 정거장 12개소를 설치(신설 6개, 개량 6개)한다. 총 사업비는 약 2307억원(국고 1198억원, 지방비 1109억원)이다.

정거장은 계룡, 흑석리, 가수원, 서대전, 회덕, 신탄진(이상 기존역), 도마, 문화, 용두, 중촌, 오정, 덕암(이상 신설역) 등이다.

1일 65회(편도) 운행될 예정이고, 용두(대전 1호선), 서대전·오정(대전 2호선) 등 기존 대전 도시철도와 환승이 가능하다. 연간 약 700만 명이 이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국엔 안 갈래요"…글로벌 기업 임원 놀라게 한 그 '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