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전자, 중고의류 재활용 캠페인 진행…美 7개 도시 순회

머니투데이
  • 심재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0 10:3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전자가 미국에서 진행하는 중고 의류 재활용 캠페인 '제2의 생명'을 소개하는 이미지.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미국에서 진행하는 중고 의류 재활용 캠페인 '제2의 생명'을 소개하는 이미지. /사진제공=LG전자
LG전자 (153,000원 상승1500 1.0%)가 미국에서 중고 의류를 재활용하는 '제2의 생명'(Second Life)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중고 의류 재활용이 환경보호에 도움이 된다는 인식을 미국 지역사회에 알리고 의류가 필요한 단체에 도움을 주기 위한 캠페인이다.

LG전자는 이달 25일 로스엔젤레스를 시작으로 5월9일까지 7개 도시를 돌면서 중고 의류를 수거할 계획이다. 더 많은 사람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수거 현장에 마련된 빈티지 패션 스토어에서 중고 의류를 새로운 빈티지 의류로 바꿔주는 의류 교환 이벤트도 진행한다.

LG전자는 로스엔젤레스에 스팀기능을 탑재한 세탁기, 건조기, 스타일러를 갖춘 세탁 센터를 마련해 수거한 중고 의류를 깨끗한 상태로 기부할 계획이다.

앞서 LG전자가 '올바른 의류관리 습관을 통해 환경보호에 참여하자'는 주제로 제작한 의류관리 캠페인 영상이 유튜브 누적조회 1억뷰를 돌파했다. LG전자는 이번 캠페인 영상을 비롯해 '고객의 건강한 삶', '더 나은 사회 구현', '제품의 환경영향 저감'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높이고 있다.

윤태봉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부사장)은 "중고 의류 재활용 캠페인을 통해 의류 폐기물에 대한 인식을 높여 환경보호를 실천하는 동시에 지역사회에도 도움을 주는 등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