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테이 "햄버거집 오픈 후 25㎏ 쪘다…현재 96㎏→79㎏으로 감량"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0 12: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테이 / SBS FiL© 뉴스1
테이 / SBS FiL©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외식하는날 앳 홈' 테이가 대식가의 몸매 유지 비결을 전했다.

최근 진행된 SBS FiL '외식하는 날 앳 홈'(외식하는 날 at Home) 촬영에서 MC 홍윤화는 게스트 테이에게 "엄청난 먹성에 비해 날씬한 몸매의 유지 비결이 뭐냐"라며 "살이 안 찌는 체질이냐"라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테이는 "먹으면 찐다"라며 "햄버거 가게 운영할 때 두 달 만에 25㎏ 쪘다. 잘 찐다. 그걸 빼려고 부단히 노력했다. 몸매 관리를 하는 거다. 계속 먹고 있지 않다"고 말하며 웃었다.

이를 듣던 김준현은 "지금은 어떤 시기냐. 작품 하고 있지 않냐"라고 물었고, 테이는 "지금 다이어트를 하는 중이다. 96㎏까지 올라갔다가 지금 79㎏까지 내려왔다"고 답했다.

테이는 '외식하는 날 앳 홈'에서 절친이자 배우 조찬형과 함께 출연해 치팅데이를 가졌다. 완벽한 치팅데이를 위해 콩쿡수, 짬뽕, 분짜 등 면 요리를 즐겼다. 이들이 출연하는 '외식하는날 앳 홈'은 20일 밤 9시 SBS FiL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