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캠코, 이주배경가정 아동·청소년 지원사업에 1억 기부

머니투데이
  • 박광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0 16: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일 부산광역시 시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사진 오른쪽)이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사진 중앙)에게 이주배경가정 아동ㆍ청소년 통합지원 사업을 위한 기부금 1억원을 전달하고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사진 왼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캠코
20일 부산광역시 시청에서 문성유 캠코 사장(사진 오른쪽)이 박형준 부산광역시장(사진 중앙)에게 이주배경가정 아동ㆍ청소년 통합지원 사업을 위한 기부금 1억원을 전달하고 이제훈 초록우산어린이재단 회장(사진 왼쪽)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캠코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가 이주배경가정 아동·청소년 통합지원 사업을 위한 기부금 1억원을 부산광역시에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사업은 캠코가 부산지역 이주배경가정 아동과 청소년들의 기초학습능력 증진과 이들 가정의 가족관계 향상을 통한 사회·정서적 정착을 돕기 위해 기획됐다. 이주배경가정은 새터민과 외국인노동자, 다문화가정 등을 포함하는 가족 공동체를 뜻한다.

캠코는 이달 말까지 부산광역시, 다문화가정 지원센터 등을 통해 지원 신청을 받아 학습계획과 경제적 상황 등을 종합적으로 심사해 △학습 멘토링 20명 △부모자녀 관계 향상 프로그램 80명 등 100명의 지원자를 선정할 계획이다.

학습멘토링 대상 아동·청소년은 대학생 멘토로부터 6개월 간 국어와 영어 등 희망과목을 1대1로 지도 받는다. 부모자녀 관계 향상 프로그램은 심리상담과 문화체험, 부산아이파크 프로축구단 축구교실 등 가족 구성원이 함께 할 수 있는 프로그램 참가를 지원한다.

문성유 캠코 사장은 "이주배경가정 아동·청소년들이 정서적 안정 속에서 어엿한 미래 주역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사회가 건강하고 지속가능하도록 다양성의 가치를 지원하고, 나눔문화 확산을 통해 사회적 가치를 꾸준히 실천해 가겠다"고 밝혔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