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53세 유준상의 '나비 등근육' 비결…"물 끊고 1일1식"

머니투데이
  • 신정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72
  • 2021.04.21 13: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감독 겸 배우 유준상/사진=김창현 기자
감독 겸 배우 유준상/사진=김창현 기자
감독 겸 배우 유준상이 몸 관리 비법을 전수했다.

21일 방송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에서 한 청취자는 최근 종영한 OCN 드라마 '경이로운 소문'에서 유준상이 가모탁 역을 맡은 것에 대해 칭찬했다.

DJ 박하선도 "39살인 줄 알았다"며 동안 외모를 감탄했다. 또, 화제가 됐던 나비 등근육이 언급되자 유준상은 "저도 뒤에 나비가 보일 줄 몰랐는데 나중에 나온 걸 보고 깜짝 놀랐다. 운동은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그는 "물은 몸 만들어서 마지막에 보여줄 때 끊었다"며 "지금도 몸 만든 게 아까워서 1일 1식하는데 매일 배고프다"고 털어놨다.

이어 "2박 3일 동안 합숙 운동을 한 적도 있다"며 "옛날처럼 힘들게는 못해서 조절하면서 한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망해야 정신차리지"…車노조 '몽니'에 일자리 40만개 증발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