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FA 안우재, 삼성화재 잔류…1년 연봉 2억5000만원에 계약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1 16: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삼성화재와 재계약을 맺은 안우재(삼성화재 제공)© 뉴스1
삼성화재와 재계약을 맺은 안우재(삼성화재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안영준 기자 = 남자 프로배구 삼성화재가 내부 FA 대상자 안우재와 계약을 완료했다.

삼성화재는 21일 "안우재와 연봉 2억5000만원에 1년 계약했다"고 발표했다.

안우재는 2015년 신인 드래프트 1라운드 5순위로 한국전력에 입단한 뒤 2017-18시즌 레프트에서 센터로 포지션을 변경해 블로킹 9위에 올랐다.

안우재는 2020년 11월 트레이드를 통해 삼성화재에 합류, 강한 서브와 효율적 블로킹으로 주전 센터로 자리매김했다.

안우재는 FA 계약 후 "삼성화재와 재계약을 맺어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구단과 감독님이 나를 필요로 한다는 걸 진심으로 느낄 수 있었다"며 "더 나은 모습과 경기력으로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매그나칩 기술 빼가려는 中…미래 먹거리 방어전 발등에 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