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데뷔전 승리' 메이슨 감독대행 "환상적인 경기, 선수들 자랑스럽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2 08: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우스햄튼 상대 손흥민 결승골로 2-1 역전승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홋스퍼 감독대행이 사우샘프턴전 승리 후 손흥민을 포옹하고 있다 © AFP=뉴스1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홋스퍼 감독대행이 사우샘프턴전 승리 후 손흥민을 포옹하고 있다 © AFP=뉴스1
(서울=뉴스1) 이재상 기자 = 사령탑 데뷔전을 승리한 라이언 메이슨 토트넘 홋스퍼 감독대행이 선수들을 칭찬했다. 전반전 부진한 경기를 펼치다 후반 들어 달라진 모습으로 승부를 뒤집은 토트넘 선수들을 향해 엄지를 세웠다.

토트넘은 22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21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29라운드 사우샘프턴과 경기에서 2-1로 이겼다.

전반 대니 잉스에게 선제골을 허용한 토트넘은 후반 들어 가레스 베일과 손흥민의 연속골로 역전승을 따냈다.

후반 30분 한 차례 득점이 비디오판독 끝에 취소됐던 손흥민은 경기 종료 직전 팀이 얻어낸 페널티킥 때 키커로 나서 리그 15호골을 기록했다. 2016-17시즌 자신의 한 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최다골(14골) 기록도 새로 썼다.

경기 후 메이슨 감독대행은 "환상적이었다. 우리 선수들이 자랑스럽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토트넘은 경기 초반 사우샘프턴의 전방 압박에 고전했다. 초반 위고 요리스 골키퍼의 선방이 아니었다면 더 위험한 상황에 몰릴 위기가 여러 차례 있었다.

메이슨 감독대행은 "요리스가 초반에 훌륭한 세이브를 이끌어냈고, 덕분에 후반전에 기회를 만들어 낼 수 있었다"고 전했다.

전반에 최악의 경기력을 보여줬던 토트넘은 후반 들어 180도 다른 모습이었다. 베일, 손흥민 등도 활발한 움직임을 보였고 좌우 풀백들도 공격적인 오버래핑으로 힘을 보탰다.

결국 후반 15분 베일의 동점골이 나왔고, 경기 종료 직전 극적인 손흥민의 페널티킥 득점이 터졌다.

메이슨 감독대행은 "전반전을 마친 뒤 선수들에게 자신감을 심어줬다. 짧은 시간 밖에 없었지만 우린 위험을 감수하려는 헌신과 에너지, 용기가 있었다"고 강조했다.

이어 "후반전은 우리가 원했던 최상의 경기력이었다"고 덧붙였다.

갑작스러운 모리뉴 감독 경질 이후 지휘봉을 잡은 메이슨 감독대행은 데뷔전서 기분 좋은 승리를 거뒀다.

그는 "오늘 밤 매우 중요했다. 감독 교체 등 지난 48시간 동안 클럽에서는 많은 일이 일어났다. 다행히 선수들이 좋은 퍼포먼스와 에너지를 발휘했다"고 고마움을 나타냈다.

한편 이번 주말 맨체스터 시티와의 카라바오컵 결승전을 앞둔 토트넘은 이날 케인을 부상으로 명단에서 제외했다.

메이슨 감독대행은 "케인의 몸 상태를 계속 지켜보고 있다"면서 "오늘은 출전할 수 없는 상태였지만 이번 주말에 경기에 나설 수 있을지 예의주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