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인터뷰]② '비당신' 강하늘 "천우희, 무게감 있을 줄 알았는데 귀엽고 사랑스러워"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2 10: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주)키다리이엔티, 소니 픽쳐스 제공 © 뉴스1
(주)키다리이엔티, 소니 픽쳐스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배우 강하늘이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에서 호흡을 맞춘 천우희에 대한 선입견을 깨게 된 계기를 밝혔다.

강하늘은 22일 화상으로 진행된 영화 '비와 당신의 이야기'(감독 조진모) 관련 뉴스1과의 인터뷰에서 천우희에 대해 "'한공주'도 너무 좋았고 '곡성'도 좋았고 '써니'도 봤다, 많은 분들이 생각하시는 것처럼 우희 누나가 화면에 나오면 그 화면이 좋아진다, 그렇게 생각한다"며 "천우희 누나가 화면에 나오면 뭐라고 할까 화면이 갖고 있는 힘이 훨씬 커지는 느낌이다, 그런 점들 때문에 무게감이 있는 무거운 느낌의 사람일 거라는 선입견이 있었는데 그게 깨졌다"고 말했다.

이어 강하늘은 "천우희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느낌이다"라며 "메이킹에 있는 모습을 보시면 자연스러운 행동이 나오는데 이전 작품에서 활짝 웃고 하는 걸 못 봐서 그런지 모르겠다, (천)우희 누나 현장에서 걸어오는 느낌은 전체 분위기나 아우라가 무거운 느낌보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느낌에 가깝다, 같이 하다보면 많이 느끼게 된다"고 회상했다.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우연히 전달된 편지 한 통으로 서로의 삶에 위로가 되어준 영호와 소희가 '비 오는 12월31일에 만나자'는 가능성이 낮은 약속을 한 후 벌어지는 일을 그린 영화다.

강하늘은 극중 꿈도 목표도 없이 지루한 삼수 생활 중에 어린 시절 기억 속 친구를 떠올리고 무작정 편지를 보내는 영호를 연기했다.

한편 '비와 당신의 이야기'는 오는 28일 문화가 있는 날에 개봉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