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64세' 마돈나, 망사스타킹 신고 '쩍벌'…파격 행보 계속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9,419
  • 2021.04.23 0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5
/사진=마돈나 인스타그램
/사진=마돈나 인스타그램
팝스타 마돈나가 파격적인 포즈로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22일(한국시간) 마돈나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과 영상 여러 개를 게재했다.

영상에서 마돈나는 '버버리'의 2021 AW 컬렉션 참석을 위해 헤어와 의상을 꾸미는 모습이다. 그는 카메라를 향해 가슴을 드러내거나 망사스타킹과 쇼츠를 입은 다리가 드러나도록 포즈를 취해 눈길을 끌었다.

사진 속 마돈나는 화려한 주얼리를 매치한 가죽 재킷을 입고 테라스에서 포즈를 취하는 모습이다. 그는 창틀에 다리를 올리는 과감한 모습을 보였다.

특히 마돈나는 올해 나이 64임이 믿기지 않는 미모와 몸매를 자랑해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마돈나는 영화배우 숀 펜, 영화감독 가이 리치와 각각 결혼 후 이혼했다. 현재 35살 연하의 댄서 알라마릭 윌리엄스(28)와 열애 중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런 사람들은 삼성전자 주식 사지마라…5가지 유형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