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투수난 시달리는 토론토, 현금 트레이드로 우투수 영입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3 07: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영입한 제레미 비즐리. © AFP=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영입한 제레미 비즐리. © AFP=뉴스1
(서울=뉴스1) 나연준 기자 = 투수난에 시달리고 있는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현금 트레이드를 단행했다.

토론토는 23일(한국시간)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에서 지명 양도된 우완 투수 제레미 비즐리를 현금 트레이드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일단 비즐리는 구단 대체 훈련 캠프에 합류한다.

MLB.com은 "토론토는 잇달은 부상으로 선발진과 불펜이 헐거워졌다"며 "비즐리는 선발과 불펜에서 모두 활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즐리는 2017년 신인 드래프트 30라운드에서 LA 에인절스에 지명됐다. 2020년 1월에는 애리조나로 트레이드됐다.

비즐리는 현재까지 메이저리그 경기에는 단 1번 등판했다. 2020년 애리조나 소속으로 한 경기에 등판해 아웃카운트 1개를 잡아낸 것이 전부다.

마이너리그에서는 총 68경기(43경기 선발)에 나서 16승15패 평균자책점 3.56의 성적을 기록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매물 줄고, 증여 늘고…다주택자 안 팔고 버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