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N컷] '나혼산' 화사·헨리, 광규 하우스 투어→'힙규' 만들기 "우린 한가족"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3 08: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 © 뉴스1
MBC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나 혼자 산다' 화사와 헨리가 준비한 서프라이즈 핫템 선물로 김광규가 스타일 변신을 시도한다. 김광규는 레이어드 후드 티, 조거 팬츠, 포인트 양말을 풀 장착하고 '힙규'로 변신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23일 오후 11시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안수영 / 연출 허항 김지우)에서는 김광규의 집으로 초대된 화사와 헨리가 '광규 하우스' 투어를 시작한다.

서재에서 대본을 발견한 화사는 연기를 한 번도 해본 적이 없음에도 김광규 앞에서 연기에 도전장을 던진다. 화사는 연기 경험이 있는 헨리와 호흡을 맞추며 의외의 연기 실력을 선보였다고 해 이들의 연기 실력이 어느 정도일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또한 저녁 식사가 끝날 무렵 무언의 눈빛를 주고받는 화사와 헨리를 발견한 김광규는 "몰래카메라야?"라며 둘의 눈치를 살피기 시작한다. 알고 보니 화사와 헨리가 김광규의 스타일 변신을 위해 최신 유행 스타일의 옷과 운동화 선물을 깜짝 준비한 것.

김광규는 모내기와 유행 사이를 오가는 최신 유행 스타일에 도전해 관심을 집중시킨다. 그의 변신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김광규가 일일 스타일리스트로 나선 헨리의 멱살을 잡은 모습이 포착돼 이 둘 사이에 무슨 일이 일어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화사와 헨리의 깜짝 선물에 감동한 김광규는 쑥스러워 하면서도 "우린 한 가족이야"라며 세대를 초월해 한층 가까워진 핫플 원정대 '광진이헬' 모임에 만족해했다는 전언이다.

'핫피플' 화사 헨리와 함께 하루 종일 핫플레이스를 경험한 김광규가 핫플레이스에 대해 어떤 생각을 가지고 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김광규, 화사, 헨리가 함께한 핫플 원정대 '광진이헬'의 두 번째 이야기는 이날 오후 11시5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5월엔 정말 주식이 안좋았을까? 통계로 비교해 봤더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