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예지가 죽은 새 가리키며 한 말…"착하다"→"소름" 바뀐 반응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51,441
  • 2021.04.23 14:2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38
/사진=OCN 드라마 '구해줘' 메이킹 영상 화면
/사진=OCN 드라마 '구해줘' 메이킹 영상 화면
배우 서예지가 '김정현 조종설'에 이어 학폭, 학력위조, 갑질 등 각종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그가 과거 드라마 촬영 현장에서 보인 행동이 재조명 받고 있다.

최근 누리꾼 사이에서는 서예지가 2017년 OCN 드라마 '구해줘' 메이킹 영상에서 한 행동이 상반된 반응을 얻고 있다.

해당 영상에서 서예지는 촬영 중간 쉬는 시간에 죽은 새를 발견했다. 서예지는 죽은 새를 직접 손에 들고 제작진에게 다가온 뒤 카메라를 향해 "슬퍼. 새가 죽었어"라며 울먹였다. 그후 서예지는 촬영장 한 켠에 있는 나무 아래에 죽은 새를 묻었다.

이 영상이 공개된 당시 누리꾼들은 "새 죽었다고 묻어주다니 착하다", "진짜 우는 건가? 너무 귀여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최근에는 상반된 내용의 댓글이 달리고 있다. 누리꾼들은 "죽은 새를 저렇게 손에 들고 카메라에 비출 일이냐. 저 와중에 입꼬리 올라가는 것도 좀 소름", "내가 죽은 새를 잡고 슬퍼하고 있으니 너희들은 나를 보며 리액션하라는 느낌 같다", "입만 웃는 게 아니다. 눈도 웃고 있다" 등 댓글을 달았다.

한편 서예지는 최근 과거 연인 김정현과 대화 내용이 공개되면서 '김정현 조종설'에 휩싸였다. 이밖에도 스태프 갑질, 학력 위조, 학교폭력 의혹에도 휘말렸다. 이후 서예지는 소속사 골드메달리스트를 통해 의혹을 부인했지만 논란은 사그라들지 않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6월부터 서울집값 급등? 납량특집 수준의 대폭락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