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국특례시시장協 창원서 출범식…내년 1월13일 특례시 출범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23 17: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창원·고양·수원·용인 4개 시장, 정부 관계자, 국회의원 등 참석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창원, 고양, 수원, 용인 등 4개 특례시 시장과 정부 관계자, 국회의원, 시·도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 뉴스1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창원, 고양, 수원, 용인 등 4개 특례시 시장과 정부 관계자, 국회의원, 시·도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 © 뉴스1
(경남=뉴스1) 김대광 기자 = 경남 창원에서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가 23일 출범했다.

창원시는 이날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창원을 포함한 고양, 수원, 용인 등 4개 특례시 시장과 정부 관계자, 국회의원, 시·도의원이 참석한 가운데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출범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출범식에는 허성무 창원시장, 이재준 고양시장, 염태영 수원시장,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최상한 대통령소속 자치분권위원회 부위원장, 서영교 행안위 위원장, 우원식 국회의원, 김민기 국회의원, 서삼석 국회의원, 김영배 국회의원, 홍정민 국회의원, 도·시의원 등이 참석했다.

식전행사에는 4개 특례시의 홍보영상 상영과 창원시립무용단의 ‘춤, 짓다’라는 창작 공연을 시작으로 경과보고와 허성무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대표회장의 환영사, 특례시민들의 염원 다짐식, 멀티미디어 퍼포먼스 그리고 4개 특례시 특산물 공동마케팅 업무 협약식이 진행됐다.

허성무 시장은 환영사에서 “2018년 9월 특례시 추진 공동대응기구를 구성하고, 2년 7개월이 지난 오늘 다시한번, 창원에서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출범식 행사를 개최하게 돼 만감이 교차한다”며 “특례시 출범이 결정되기까지 쉽지 않았지만 우리가 반드시 가야 할 길이라고 생각했기에 망설임 없이 내디뎠다”고 말했다.

또한 “국가 균형발전과 지방소멸 등 사회 공통의 메시지에 대해서도 주변 도시들과 연대해 목소리를 내겠다”고 말해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 출범이 4개 특례시만의 협의회를 넘어 정부-지방의 상생 모델로서의 역할을 기대하게 했다.

이어 이날의 하이라이트인 출범식 퍼포먼스에는 그래픽 CG를 통해 특례시민 대표들의 염원들이 키워드로 표현돼, 4개 특례시장들이 가상 버튼을 누르고, 마지막으로 정부와 국회의원들에게 전해져 특례시에 담긴 시민들의 열망에 정부와 국회의원들의 역할이 중요함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출범식 마지막 행사로 진행된 ‘특산물 공동마케팅 업무 협약식’에서는 코로나19 시대에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과 상인들을 돕기 위해 지역의 특산물을 서로 교류하고 판매하기 위한 협약이 체결됐다. 전국특례시시장협의회가 출범하는 날 또 하나의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

한편 특례시는 공포 후 1년이 지난날부터 시행한다는 부칙에 따라 2022년 1월13일 출범하게 된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