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엄정화 "요즘 연기가 너무 하고 싶어" 속마음 고백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4 22:0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온앤오프' 4일 방송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tvN '온앤오프'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지현 기자 = 가수 겸 배우 엄정화가 '온앤오프'를 통해 속마음을 고백했다.

4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온앤오프'에서는 가수 겸 작곡가 정재형의 일상이 공개된 가운데 그의 집에 절친 엄정화가 방문했다.

이 자리에서 둘은 진솔한 대화를 나눴다. 정재형은 근황 얘기를 하다 엄정화를 향해 "영화 해야죠"라고 말했다.

엄정화는 "아 그러니까"라며 "'오케이 마담' 끝내 놓고 연기 안 한지 벌써 2년째잖아"라고 속상한 마음을 내비쳤다.

특히 엄정화는 "나 요즘 진짜 너무 연기가 하고 싶어"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도 "지금 상황 자체가 어쩔 수 없지"라며 씁쓸해 하기도. 정재형 역시 "그렇다고 공연도 뭐도 다 못하니까"라며 공감했다.

스튜디오에서 영상을 지켜보던 엄정화는 "저는 이런 얘기를 둘이 가끔 한다. 그러면 재형씨가 '지금 잘하고 있고 잘 버텨' 해준다. 지금은 다 버티는 시간이라고 해주니까 또 마음이 진정되고 기다릴 수 있는 힘을 갖게 된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오르는데, 삼성전자는 '제자리'…대만 확산세 때문?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