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성공적 복귀! 류현진, 4점 주고 2승 수확... ERA 3.31↑

스타뉴스
  • 한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7 08: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류현진이 7일 오클랜드전 역투를 펼치고 있다. /AFPBBNews=뉴스1
류현진이 7일 오클랜드전 역투를 펼치고 있다. /AFPBBNews=뉴스1
토론토 블루제이스 류현진(34)이 시즌 2승(2패)을 달성했다.

류현진은 7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랜드 콜리세움에서 열린 2021 메이저리그 오클랜드 어슬레틱스와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5이닝 4실점으로 비교적 고전했지만 확실한 득점 지원을 받았다. 10-4로 이기면서 류현진이 승리투수가 됐다.

류현진은 5이닝 동안 6피안타(1피홈런) 4실점으로 비교적 많은 점수를 줬다. 9-4로 크게 앞선 6회말 마운드에서 내려오며 승리투수 요건을 갖췄다. 평균자책점은 2.60에서 3.31로 크게 올랐다.

류현진은 부상자 명단에 올랐다가 이날 복귀했다. 4월 26일 탬파베이 레이스와 경기에 엉덩이 근육 통증을 느꼈다. 4회에 자진 강판했다. 29일 부상자 명단으로 이동했다. 큰 부상은 아니어서 로테이션 한 차례만 쉬었다.

1회말 마크 칸하에게 리드오프 홈런을 허용하며 불안하게 출발했다. 1볼에서 2구째 88.2마일(약 142km)에 불과한 패스트볼을 공략 당했다. 토론토가 3회초 3-1로 뒤집었는데 류현진이 3-4 재역전을 내주고 말았다. 2사 2루에서 볼넷 이후 2루타, 안타를 연속으로 맞았다.류현진은 다행히 화력 지원을 넉넉하게 받았다. 토론토가 4회초 곧바로 5-4로 리드를 빼앗았다. 6회초에는 대거 4점을 보태 승기를 잡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땡큐'의 이면…"잘못하면 日처럼" 경고등 켜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