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놀라운 토요일' 있지 류진·리아, 간식 라운드도 찢었다…1·2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8 20: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놀라운 토요일' 캡처 © 뉴스1
'놀라운 토요일'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있지 류진과 리아가 간식 라운드 선두를 차지했다.

류진과 리아는 8일 오후 방송된 tvN '놀라운 토요일'에서 인절미티라미수를 두고 진행된 간식 라운드에서 각각 1위와 2위를 차지했다.

이날 류진은 첫번째 문제였던 슈퍼주니어의 '하우스 파티'를 단번에 맞혔다. 간식 라운드는 음악 방송 '엔딩 요정'을 보고 가수와 노래를 맞힌 후 엔딩 요정 퍼포먼스까지 해야하는 고난이도 게임이었다. 류진은 '하우스 파티'에 맞춰 자유분방한 모습으로 춤을 췄고, 시선을 사로잡는 엔딩 퍼포먼스로 큰 박수를 받았다.

이에 질세라 리아도 량현량하의 '학교를 안 갔어'를 맞혔고, 몸을 사리지 않는 엔딩 퍼포먼스로 놀라움을 줬다. 결국 두 사람은 나란히 1,2위로 간식 라운드 선두에 섰고, 인절미티라미수를 차지하게 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땡큐'의 이면…"잘못하면 日처럼" 경고등 켜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