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KCM 에너지 능가하는 달샤벳 수빈 등장…"피곤한 스타일"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09 00: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전지적 참견 시점' 8일 방송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서울=뉴스1) 이아영 기자 = KCM이 수빈의 에너지에 패배를 인정했다.

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가수 KCM과 박은지 매니저의 참견 영상이 공개됐다.

매니저는 달샤벳의 수빈 집에서 일어났다. 두 사람은 고등학교 때부터 친구였고, KCM과 수빈은 같은 소속사 선후배였다. 수빈은 매니저가 출연한 방송을 보고 옷이나 화장을 체크해주고 싶었다며 직접 메이크업을 해주기로 했다. 환하게 웃는 매니저의 모습을 본 KCM은 평소 보지 못하는 모습이라며 놀랐다. 수빈은 자기가 고른 옷을 입은 매니저를 보며 흡족해했다.

이어 수빈의 어머니가 준비한 밥을 먹었다. 잔칫상을 방불케 했다. 알고 보니 수빈의 어머니는 한국 전통 요리 연구가였다. 매니저는 KCM이 영화를 찍는다는 소식을 전했다. 단편 영화 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고 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수빈과 매니저는 운동하러 갔다. 수빈은 엄청난 에너지를 자랑했다. 매니저는 수빈에 대해 "KCM 과에 속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세 사람은 헬스장에서 모였다. KCM은 "좋아하는 후배인데 피곤한 스타일이다"고 말했다. 수빈은 KCM이 지칠 정도로 에너지를 발산했다. KCM은 수빈의 에너지에 진 듯 갑자기 조용해지고 패배를 인정했다. 양세형은 "우리들의 마음을 대변해서 수빈이 복수해주는 것 같다"고 즐거워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