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조명섭 공식 팬카페 에밀스, 범죄 피해 위기 아동 후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0 09: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명섭 팬카페 에밀스 © 뉴스1
조명섭 팬카페 에밀스 © 뉴스1
(서울=뉴스1) 김민지 기자 = 아동옹호대표기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가수 조명섭의 공식 팬카페 에밀스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가정 폭력과 학대 등 각종 범죄 피해 위기 아동을 위한 지원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10일 밝혔다.

에밀스는 조명섭 데뷔 및 팬카페 창립 1주년을 기념해 가수 조명섭과 그의 노래에 대한 팬들의 글을 모아 수필 형식의 책 '꽃 피고 새가 울면'을 출판, 이 책의 판매 수익금 1000만원을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을 통해 범죄 피해 위기 아동을 위해 기부했다.

에밀스 회원은 "팬들이 직접 만든 책을 발간하고 판매 수익금을 우리 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하게 되어 기쁘다”며 “다 함께 따뜻한 팬덤 문화를 만들고 싶다"고 말했다.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이제훈 회장 역시 "스타를 좋아하는 팬들의 마음이 지역사회의 소외된 아동에게 선한 영향력으로 다가오고 있다"며 "가정의 달을 맞이하며 우리 주변의 소외된 아동을 한 번 더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조명섭은 지난 2019년 11월 KBS 2TV '노래가 좋아' 특집 '트로트가 좋아' 경연에서 왕중왕전 우승을 거머쥐고 일약 스타덤에 오르며 트로트의 미래를 짊어질 신예로 급부상했다. 그는 '전통 가요 지킴이'로 불리며 한국 초기 가요에 대한 독보적인 감성과 고급스러운 목소리로 잊혀져 가는 옛노래에 새 생명을 불어 넣었다는 평을 듣고 있으며, 오는 6월 두 번째 단독 콘서트를 앞두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