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그라운드의 수지' 김세희 아나 "선수들에 10번 이상 대시받아"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0 10:5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11일 방송

비디오스타 김세희 아나운서/MBC 에브리원 © 뉴스1
비디오스타 김세희 아나운서/MBC 에브리원 © 뉴스1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비디오스타'에 출연한 아나운서 김세희가 선수들에게 대시 받은 적이 있다고 고백했다.

오는 11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비스가 당신을 슈퍼스타로 만들어드릴게요' 특집으로 꾸며진다. 김영웅, 양정원, 김세희, 최원희, 하준수가 출연해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해당 방송분 녹화 당시 김세희는 SBS ESPN 아나운서로 활동하던 당시 '그라운드의 수지'로 불렸다고 고백했다. 야구팀의 일본 전지훈련에 동행했던 당시, 김세희를 본 일본 기자가 "그라운드에 수지가 나타났다"는 기사를 쓴 것. 이에 김세희는 감사함을 표하면서도 "기자가 수지를 좋아해서 그런 것 같다"며 겸손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김세희는 신입 시절 선수들에게 대시 받은 적이 있다고 밝혔다. 구체적인 대시 횟수를 묻는 MC들의 질문에 "10번 이상 받아봤다"고 대답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더불어 단둘이 밥을 먹은 적도 있다고 고백, '스포츠계 여신' 이라는 별명에 걸맞은 인기를 증명했다.

한편 김세희는 화제의 SBS 드라마 '펜트하우스'의 캐릭터인 나애교, 오윤희 성대모사를 완벽하게 소화해 주목을 끌었다. 김세희는 배우들과 비슷한 목소리 톤부터 디테일한 연기 포인트까지 살려 드라마 애청자인 MC 김숙으로부터 박수를 받았다는 후문이다.

김세희의 다채로운 매력은 이날 오후 8시30분 '비디오스타'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바이든 '땡큐'의 이면…"잘못하면 日처럼" 경고등 켜진 삼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