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무너진 따상 신화 SKIET, 시초가 대비 21.19% 급락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1 09: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지난달 28일 오전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영업부에서 고객들이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공모주 일반청약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이날 시작된 SKIET 공모주 청약은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며 공모가는 10만5000원이다. 2021.4.28/뉴스1
(서울=뉴스1) 황기선 기자 = 지난달 28일 오전 여의도 한국투자증권 영업부에서 고객들이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공모주 일반청약을 위해 대기하고 있다. 이날 시작된 SKIET 공모주 청약은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며 공모가는 10만5000원이다. 2021.4.28/뉴스1
SKIET(SK아이티테크놀로지)가 '따상'(공모가의 2배로 시초가 형성, 이후 상한가)에 실패했다.

11일 오전 9시 16분 SKIET는 시초가 대비 4만4500원(21.19%) 떨어진 16만5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SKIET는 공모가(10만500원) 대비 2배 높은 21만원에 시초가를 형성했지만, 이내 급락했다.

SKIET는 최근 공모 청약에 몰린 증거금은 80조9017억원을 기록해 지난달 SK바이오사이언스가 기록했던 역대 최대 증거금 기록(63조6000억원)을 훌쩍 뛰어넘는 등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개인투자자들이 대거 몰리면서 '0주' 균등배정까지 속출했다.

SKIET는 높은 관심에도 불구하고 주가가 크게 떨어진 이유는 SKIET에 대한 적정주가 리포트 때문으로 풀이된다.

황규원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분리막 사업에 있어 가장 큰 위험요소인 전고체전지 도입 시점과 SKIET 영업이익률 전망에 따라 적정주가 시나리오를 4가지로 나눠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22차전지 분리막 시장에 있어 주요 변수는 전고체전지 도입이다. 황 연구원는 이를 기점으로 크게 4개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우선 전고체전지 위험이 크지 않을 경우다. 적정주가 범위는 10만~16만원이다. 적정주가 16만원은 2040년까지 글로벌 분리막 시장이 2차전지와 같이 연평균 15.4% 성장하고, 2019~2020년 평균 영업이익률 30%가 지속될 경우 가능하다.

적정주가 10만원은 분리막 시장 성장율은 15.4%로 동일하지만, 점진적인 영업이익률이 하락해 연평균 영업이익률이 23%에 그칠 경우를 가정했다.

2027~2028년 전고체전지 도입이 시작될 경우 적정주가 범위는 4만~7만원으로 급락한다. 적정주가 7만원은 전고체전지 도입이 점진적으로 이어질 경우 2040년까지 분리막 시장 평균 성장률 11%, 영업이익률 23%를 유지할 것으로 가정했다.

적정주가 4만원은 2040년까지 글로벌 분리막 시장의 연평균 성장률이 6.1%에 그칠 것이라는 가정이다. 2030년부터 마이너스(-) 성장으로 돌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하루만에 또 최고치…"호텔·음식료 등 내수주 주목"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