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심야에 공원에서 바지는 왜 내려?…CCTV에 '딱 걸렸다'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35,814
  • 2021.05.11 09: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심야에 공원에서 바지는 왜 내려?…CCTV에 '딱 걸렸다'
심야시간대 공원 정자에서 옷을 벗고 음란 행위를 한 남성이 폐쇄회로(CC)TV에 포착돼 경찰에 붙잡혔다.

11일 광주시 CCTV 통합관제센터에 따르면 전날 오전 2시36분경 광산구 한 공원 정자에서 성인으로 추정되는 남성 A씨가 음란행위를 하는 장면이 포착됐다.

영상 속 A씨는 정자에 누운 채 바지를 내렸고, 신체 일부를 스스로 만졌다.

센터 직원의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장에서 훈방 조치한 것으로 알려졌다.

CCTV통합관제센터 관계자는 "A씨가 음란행위를 하는 인근에 행인이 없었고, 특정인을 쫓아다니거나 피해는 주지 않았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이 수입 가장 많이하는 품목 봤더니…약점이 보였다[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