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돈 갚으라"는 40대女 살해하고 야산에 유기한 40대 긴급체포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1 16: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 News1
© News1
(광주=뉴스1) 허단비 기자 = 채무 문제로 갈등을 빚던 지인을 둔기로 수차례 때려 숨지게 한 후 시신을 유기한 40대가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광주 북부경찰서는 11일 둔기를 휘둘러 지인을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살인·사체유기)로 A씨(40대)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20일(추정) 전북 남원의 한 야산에서 둔기로 B씨(40대·여)를 숨지게 한 후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B씨의 어머니에게 2000여만원을 빌린 후 오랜 기간 돈을 갚지 않아 서로 갈등을 빚어온 것으로 드러났다.

범행 당일 A씨는 "빌려준 돈을 갚겠다"며 B씨와 함께 전북 남원으로 향했다.

A씨는 B씨에게 남원에 있는 지인에게 돈을 받은 후 그 돈으로 채무를 갚겠다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들은 남원에서 채무 문제로 말다툼을 벌였고 A씨가 둔기를 이용해 B씨 얼굴을 수차례 폭행해 살해한 것으로 드러났다.

B씨의 미귀가 신고를 받고 수사를 벌인 경찰은 용의자 A씨를 전날 광주에서 긴급체포한 후 이날 범행 추정 장소에서 시신을 발견했다.

A씨는 "돈을 갚으라며 자존심 상하게 하는 말을 해 충동적으로 때렸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A씨가 주거지와 벗어난 곳에서 범행을 저지른 점 등으로 계획 범죄에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

이날 A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추가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쑥쑥 오르는 '전세대출 금리'…"집 없는 것도 서러운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