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아버지·큰형님"…故 이춘연 대표 부고에 안성기·박중훈·김옥빈 등 애도(종합)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2 18: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故 이춘연 씨네2000 대표의 빈소가 12일 서울 강남구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향년 70세. 1980년대 영화계에 입문한 이춘연 대표는 '접시꽃 당신',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등을 기획했으며, '여고괴담', '미술관 옆 동물원', '황진이' 등을 제작했다. 또 영화인회의 이사장, 한국영화단체연대회의 대표 등을 역임하며 영화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발인은 오는 15일,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며 장례는 영화인장으로 엄수된다. (이춘연 대표 장례준비위원회 제공) 2021.5.1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故 이춘연 씨네2000 대표의 빈소가 12일 서울 강남구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향년 70세. 1980년대 영화계에 입문한 이춘연 대표는 '접시꽃 당신',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등을 기획했으며, '여고괴담', '미술관 옆 동물원', '황진이' 등을 제작했다. 또 영화인회의 이사장, 한국영화단체연대회의 대표 등을 역임하며 영화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발인은 오는 15일,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며 장례는 영화인장으로 엄수된다. (이춘연 대표 장례준비위원회 제공) 2021.5.1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서울=뉴스1) 정유진 기자 = 이춘연 씨네2000 대표가 갑작스럽게 세상을 떠난 가운데, 안성기와 박중훈 김옥빈 등 영화계 동료 및 선후배의 애도가 이어지고 있다.

12일 영화계에 따르면 이춘연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을 거뒀다. 향년 70세다. 고인은 같은 날 오전에 아시아나단편영화제 회의를 한 후 몸이 좋지 않아 자택으로 돌아갔으며, 가족들에게 자신의 상태를 알린 후 구급차를 불렀고 병원으로 이동 중에 세상을 떠났다.

뉴스1 DB © 뉴스1
뉴스1 DB © 뉴스1

이춘연 대표의 갑작스러운 부고에 오랜 동료인 배우 안성기는 자신의 영화 '아들의 이름으로'의 신작 홍보 활동을 취소했다. 당초 안성기는 이날 영화 홍보차 오전 11시 SBS 파워FM '박하선의 씨네타운' 생방송, 오후 7시 MBC FM4U '배철수의 음악캠프' 등에 출연하기로 돼 있었지만, 모든 일정을 취소했다.

안성기 측 관계자는 이날 뉴스1에 "이 대표의 갑작스러운 부고를 듣게 됐고 그래서 일정을 취소하게 됐다, 이날 오후에 빈소를 방문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한 영화계 관계자는 "이춘연 대표와 안성기 배우는 오래된 영화적 동반자다, 최근에는 (이춘연 대표가)'아들의 이름으로' 시사회에 참석하기도 했었다"고 알리기도 했다.

배우 박중훈도 SNS에 이춘연 대표를 떠나보낸 심경을 밝혔다. 박중훈은 12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고 이춘연 대표의 사진을 게재하며 "너무나도 존경하고 따르고 닮고 싶은 영화계 형님이 전날 급작스레 심장의 이상으로 세상을 떠나셨다"며 "아주 건강히 지내셨던 분이다, 무수한 좋은 영화를 만드셨던 이춘연 선배님, 형님!"이라고 애통한 마음을 표했다.

이어 "제가 영화 처음 시작할 때부터 지금까지 긴 시간 동안 저를 늘 아껴 주시고 웃겨 주시고 따뜻하게 격려해 주신 형님, 제가 힘들어할 때마다 어깨 두드려 주시고 진심으로 제게 사랑을 아낌없이 듬뿍 주신 형님, 영화계 모든 선후배들이 다 좋아하고 고마워하는 우리들의 큰형"이라고 고인을 기렸다.

故 이춘연 씨네2000 대표의 빈소가 12일 서울 강남구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향년 70세. 1980년대 영화계에 입문한 이춘연 대표는 '접시꽃 당신',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등을 기획했으며, '여고괴담', '미술관 옆 동물원', '황진이' 등을 제작했다. 또 영화인회의 이사장, 한국영화단체연대회의 대표 등을 역임하며 영화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발인은 오는 15일,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며 장례는 영화인장으로 엄수된다. (이춘연 대표 장례준비위원회 제공) 2021.5.1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故 이춘연 씨네2000 대표의 빈소가 12일 서울 강남구 성모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이 대표는 지난 11일 서울 방배동 자택에서 심장마비로 쓰러진 뒤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사망했다. 향년 70세. 1980년대 영화계에 입문한 이춘연 대표는 '접시꽃 당신',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 등을 기획했으며, '여고괴담', '미술관 옆 동물원', '황진이' 등을 제작했다. 또 영화인회의 이사장, 한국영화단체연대회의 대표 등을 역임하며 영화계에서 활발하게 활동해왔다. 발인은 오는 15일, 장지는 서울추모공원이며 장례는 영화인장으로 엄수된다. (이춘연 대표 장례준비위원회 제공) 2021.5.12/뉴스1 © News1 권현진 기자


이춘연 대표 2013.6.20 머니투데이/뉴스1
이춘연 대표 2013.6.20 머니투데이/뉴스1

그러면서 "70세 밖에 안 된 이 형님의 소식을 듣고는 너무 충격을 받았다, 며칠 뒤 만나기로 약속까지 했었는데…너무 가슴이 아프지만 가시는 길에 감사의 말씀을 남긴다, 이런 글을 남긴다는 것 자체가 너무 고통스럽다, 어찌할 바를 모르겠다"고 덧붙였다.

박중훈은 이춘연 대표가 제작한 영화 '체포왕'에 출연했으며, '영화판'에서는 두 사람이 배우로 함께 출연을 하기도 했다.

배우 김옥빈도 이춘연 대표의 죽음을 애도했다. 그는 "늘 유쾌하고 한없이 따뜻하셨던 아버지 이춘연 대표님,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를 글을 이날 써서 올렸다.

김옥빈은 이춘연 대표가 제작한 영화 '여고괴담4-목소리'를 통해 데뷔했다. 또 2012년에도 이 대표가 제작한 영화 '시체가 돌아왔다'에 출연했다.

이춘연 대표는 중앙대학교 연극영화과를 졸업하고 극단 활동을 하다가 1983년 화천공사 기획실장으로 영화계에 입문했다. 1994년 영화사 씨네2000을 설립했으며 2000년부터는 영화인회의 이사장으로 활약했다. 2009년부터는 한국영화단체연대회의대표로도 활동했다.

이 대표는 1980년대에는 '바보사냥'(1984), '아가다'(1984), '영웅연가'(1986), '접시꽃 당신'(1988), '성공시대'(1988), '행복은 성적순이 아니잖아요'(1989), '그래 가끔 하늘을 보자'(1990), '서울, 에비타'(1991), '테레사의 연인'(1991) 등의 작품을 기획했다.

이어 씨네2000를 설립한 후 '손톱'(1994), '지독한 사랑'(1996), '그들만의 세상'(1996), '여고괴담'(1998), '미술관 옆 동물원'(1998), '마요네즈'(1999), '여고괴담 두번째 이야기'(1999), '인터뷰'(2000), '서프라이즈'(2002), '중독'(2002), '여고괴담3-여우계단'(2003), '돌려차기'(2004), '여고괴담4-목소리'(2005) '황진이'(2007) '지금 사랑하는 사람과 살고 있습니까?'(2007) '거북이 달린다'(2009), '여고괴담5'(2009), '체포왕'(2011), '시체가 돌아왔다'(2012), '두번의 결혼식과 한 번의 장례식'(2012), '더 테러 라이브'(2013) 등 한국 영화사에 남을 굵직한 작품들을 제작했다.

특히 '여고괴담' 시리즈는 한국적인 공포 영화의 새 지평을 연 작품으로 평가받는다. 제작자로서의 유작 역시 '여고괴담' 시리즈의 여섯번째 작품이자 신작인 '여고괴담 리부트: 모교'다. 배우 김서형 주연의 '여고괴담 리부트: 모교'는 지난해 부천국제영화제에서 상영된 후 올해 개봉을 준비하고 있었다.

한편 고 이춘연 대표의 빈소는 서울 반포동 성모병원 31호실, 영결식은 오는 15일 오전 10시다. 조문은 12일 오후 5시부터다. 다만 이 대표의 장례위원회 측은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직접적인 조문은 자제를 당부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쿠팡 덕평물류센터 참사, 'ESG 평가' 경고했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