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국조선해양, LPG선 2척 수주…총 1830억원 규모

머니투데이
  • 최민경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3 11:4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한국조선해양, LPG선 2척 수주…총 1830억원 규모
현대중공업그룹의 조선 중간 지주사인 한국조선해양이 총 1830억원 규모의 초대형 LPG(액화석유가스)선 2척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13일 KSS해운과 8만6000㎥(입방미터)급 초대형 LPG운반선 2척에 대한 건조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수주한 선박은 길이 230m, 너비 32.25m, 높이 23.75m 규모로 울산 현대중공업에서 건조돼 2023년 상반기부터 순차적으로 선주사에 인도될 예정이다.

이 선박은 LPG 이중연료 추진엔진을 탑재해 배기가스 저감장치인 스크러버(Scrubber) 없이도 강화된 국제해사기구(IMO)의 황산화물 배출규제에 대응이 가능하다. 또, 설계 효율화를 통해 최대 적재 용량을 2000㎥ 늘린 8만6000㎥로 건조된다. 이는 구 파나마(Old Panama)를 통과할 수 있는 최대 용량이다.

한국조선해양은 올해 전 세계에서 발주된 LPG선 58척 가운데 약 60%인 34척을 수주하며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앞서 한국조선해양은 지난 10일에도 라이베리아 선사로부터 9만1000㎥급 초대형 LPG선 2척을 수주했다.

한국조선해양은 현재까지 101척 80억 달러를 수주해 조선 부문 연간 수주 목표 149억 달러의 약 54%를 달성했다.

한국조선해양 관계자는 "경기 회복에 따라 LPG 및 LNG 수요가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며 "가스선 수주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카카오 주식으로 대박 난 SKT, 3000억이 1.7조 됐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