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교보생명, 조원희 선수와 유·청소년 축구선수 지원

머니투데이
  • 전혜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3 14:3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교보생명
사진=교보생명
교보생명은 조원희 선수와 함께 도서산간 지역의 유·청소년 축구 선수들을 지원한다고 13일 밝혔다.

2006년 독일 월드컵대회에 선발되기도 했던 조선수는 축구를 주제로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며 구독자 21만명을 보유한 인기 유튜버로 활약하고 있다.

교보생명과 협업한 조 선수는 유튜브 채널 '이거해조 원희형'에서 이을용, 설기현, 이동국, 이민아, 백지훈, 황선홍, 김보경 등 전·현직 국가대표 선수들과 1대 1 축구 대결을 펼쳐 승리한 선수의 이름으로 기부금을 쌓으며 재미와 감동을 동시에 전했다. 특히 설기현 선수 편은 210만 건의 조회수를 기록할 정도로 화제를 모았다.

교보생명과 조 선수는 재능 있는 축구 유망주들이 희망을 잃지 않고 꿈을 키울 수 있도록 지원을 펼쳐 스포츠 인재 양성에 기여하고자 도서산간 지역의 학교, 지역아동센터, 아동양육시설 내 5인 이상 축구부가 있는 7개 단체를 선정했다. 공공기관 및 사회복지 유관기관, 굿네이버스가 선정 과정에 참여해 공정성을 더했으며, 강원 2개, 광주·전남 3개, 충청 2개 기관에서 140여 명의 유망주들이 지원을 받게 된다.

이번 지원 사업은 올해 1월부터 6개월간 진행되며, 지원 규모는 기관별 500만 원씩 총 3500만 원 수준이다. 지원금은 외부강사 초빙, 축구물품 지원, 운동 중 발생할 수 있는 의료비 지원 등에 쓰일 예정이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단순한 금전 기부에서 탈피해 'MZ세대'까지 두루 흥미를 가질 수 있도록 색다른 기부 문화 조성을 위한 콘텐츠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오세훈 경고에도 '1조 적자' 서울교통公, 연수원 짓는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