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지하철 영어 안내방송' 그녀, 헬로캐리 광고모델 발탁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3 18: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지하철 영어 안내방송' 그녀, 헬로캐리 광고모델 발탁
지하철 영어 안내방송으로 유명한 성우 겸 방송인 제니퍼 클라이드가 어린이 영어 놀이교육 어플리케이션(앱) '헬로캐리(Hello Carrie)'의 광고 홍보모델로 나섰다.

13일 헬로캐리 개발사 캐리소프트에 따르면 제니퍼 클라이드는 직접 앱 내 프로그램 제작 과정에 참여했다. 캐리소프트는 지난 3월 글로벌 서비스를 시작한 뒤 이번에 국내 시장에도 런칭하면서 제니퍼 클라이드를 모델로 발탁했다.

헬로캐리 앱은 월 2만2000원의 요금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영어 유치원만큼 실속 있는 영어 공부를 놀이처럼 즐길 수 있도록 어린이 기초 영어 프로그램들로 구성됐다.

창작 영어노래의 2D·3D 애니메이션, 영어 성우 또는 원어민 선생님이 영어 철자 음가원리(파닉스, Phonics) 교수법으로 제작한 다양한 영어교육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알파벳 매칭 게임, 그림 그리기, 퍼즐 등 놀이와 게임의 영어놀이 활동을 다양하게 담았다.

제니퍼 클라이드는 6살 아들을 둔 워킹맘이기도 하다. 그는 "가르치는 것이 아니라 아이들 스스로 영어를 하도록 이끌어주는 게 헬로캐리"라며 "아이 시선에서 봤을 때 헬로캐리는 질리지 않는 재미 있는 영어 교육앱이 될 것"이라고 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