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文대통령 "선생님이 대한민국 희망…정부도 뒷받침하겠다"

머니투데이
  • 김은령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5 09: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文대통령 "선생님이 대한민국 희망…정부도 뒷받침하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코로나로 인한 학력 격차를 줄이기 위해 애쓰는 선생님들이 대한민국 희망"이라며 "정부도 학교 현장에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경청하고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공개한 스승의 날 축하 영상을 통해 "이 땅의 모든 선생님들의 은혜를 생각한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특히 코로나19 상황에서 교육 현장의 노고를 치하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우리는 교실에서 배우고 가르치며 사랑하는 일이 얼마나 소중한지 새삼 깨달았다"며 "원격 수업부터 더욱 안전한 학교를 만드는 일까지 선생님들의 헌신 덕분에 아이들은 친구들과 함께 교실에서 봄을 맞이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교육은 미래를 준비하는 일"이라며 "이제 우리 앞에는 누구도 경험해보지 못한 코로나 이후 시대가 놓여있다. 교육이 먼저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다면, 우리 아이들이 변화 속의 주역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교육이 새로운 가능성과 마주한다면 우리 아이들이 새로운 미래와 만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또 "정부도 마땅히 해야 할 책무를 잊지 않겠다"며 "선생님들이 긍지 속에서 가르치는 일에 전념할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학교 현장에서 필요한 것이 무엇인지 경청하고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아이들에게 선생님은 세상의 기준"이라며 "좋은 스승이 되겠다는 다짐과 제자에 대한 믿음으로 힘든 길을 마다하지 않고 걷고 계신 모든 선생님들께 어느 제자의 마음을 바친다"며 "선생님이 저를 사랑해주셔서, 저도 저를 사랑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라는 말을 인용해 축사를 마무리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