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고등학교 교사가 女교직원 화장실에 몰카…직위해제 상태서 경찰 수사

머니투데이
  • 김태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5 13:5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화장실 불법촬영 /그래픽=이지혜 디자인기자 /사진=이지혜 디자인기자
화장실 불법촬영 /그래픽=이지혜 디자인기자 /사진=이지혜 디자인기자
서울 소재 한 고등학교 교사가 여자 교직원 화장실에 불법촬영 카메라를 설치해 붙잡혔다.

15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용산경찰서는 현직 남자 교사 A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별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촬영) 혐의로 입건해 수사 중이다.

학교 측은 지난달 화장실에서 해당 카메라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이후 A씨를 특정한 뒤 그의 자택을 압수수색했다. A씨는 현재 직위 해제된 상태다. 서울시교육청은 수사 결과를 토대로 A씨에 대한 처벌 수위를 결정할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압수수색에서 발견한 휴대전화 등 압수물을 분석하고 있다"며 "A씨가 불법 촬영물을 배포했는지도 확인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의 초격차에 삼성이 당하다"…'美日 밀월' TSMC의 역습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