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천안 아파트 도서관 음란행위 20대 남성 구속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5 21:3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천안의 한 아파트 도서관에서 중고등학생으로 보이는 남성이 음란행위를 했다는 내용의 게시글이 SNS에 게재됐다.(페이스북 캡처화면)© 뉴스1
천안의 한 아파트 도서관에서 중고등학생으로 보이는 남성이 음란행위를 했다는 내용의 게시글이 SNS에 게재됐다.(페이스북 캡처화면)© 뉴스1
(천안=뉴스1) 이시우 기자 = 충남 천안의 한 아파트 도서관에서 음란행위를 한 남성이 구속됐다.

천안서북경찰서는 15일 공연음란 혐의로 입건된 A씨(25)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됐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8일 천안 모 아파트 내 도서관에서 바지를 내리고 음란행위를 한 혐의를 받았다.

경찰은 지난 14일 자수한 A씨를 상대로 조사를 벌여 범죄 혐의를 확인하고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A씨는 아파트 인근 지역에서 혼자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모습은 도서관 폐쇄회로(CC)TV에 찍혔고 이를 아파트 관계자가 페이스북 페이지에 게재하며 공분을 샀다.

천안의 한 아파트 도서관에서 중고등학생으로 보이는 남성이 음란행위를 했다는 내용의 글이 SNS에 게재됐다.(페이스북 캡처화면)© 뉴스1
천안의 한 아파트 도서관에서 중고등학생으로 보이는 남성이 음란행위를 했다는 내용의 글이 SNS에 게재됐다.(페이스북 캡처화면)© 뉴스1

아파트 관리사무소는 해당 사실을 인지하고 지난 10일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CCTV영상 자료와 목격자 증언 등을 토대로 A씨 인적 사항 등을 파악하고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A씨의 주거지 등에서 잠복해 왔다.

A씨는 언론보도와 경찰의 수사 등으로 압박을 느껴 자수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가 다른 장소에서 유사한 행위를 한 적이 있는지 등을 추가로 조사했지만 별다른 혐의는 찾지 못했다.

또 A씨가 도서관에 들어가며 방명록을 허위로 작성한 혐의(감염병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에 대해서는 검찰 송치 전까지 위법성이 있는 지 여부를 확인하기로 했다.

경찰 관계자는 "추가 범죄는 확인되지 않았다"라며 "감염병 예방법 관련 혐의에 대해서는 추가 확인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하루만에 또 최고치…"호텔·음식료 등 내수주 주목"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