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소리바다 "외감 이슈, 개선기간 받아 거래재개 집중"

머니투데이
  • 신상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7 10:5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코스닥 상장사 소리바다는 17일 외부 감사인의 지난해 감사보고서 의견거절과 관련해 이의신청을 통해 거래재개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외부 감사인은 소리바다로부터 지난해 재무상태표를 비롯해 손익계산서, 자본변동표 등 감사에 필요한 자료를 확보하지 못했다.

이에 외부 감사인 예일회계법인은 지난 14일 감사 증거를 입수할 수 없다는 이유로 의견거절을 표명했다. 한국거래소도 같은 날 상장폐지 사유가 발생했다며, 주권매매 거래를 정지했다.

소리바다 관계자는 "현 상황에 대해 주주분들께 사죄의 말씀을 올린다"며 "횡령이나 배임 등의 이유가 아닌 해외 관계 법인 자료와 같은 요구사항을 제때 제출하지 못한 것이 원인인 만큼 이른 시일 내 이의신청을 통해 거래재개를 마치겠다"고 말했다.

이어 "자본잠식 해소를 위한 감자와 신규 자금 유치를 위한 유상증자를 통해 재무 상황을 안정화하는 데 집중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관련 소리바다는 오는 27일 주주총회를 열고 보통주식 20주를 1주로 병합하는 자본 감소 안건에 대한 주주들의 동의를 구할 예정이다. 감자비율은 95%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