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반달가슴곰 피해 잇따라…공양간 뜯고, 닭 잡아먹고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7 12: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광양백운산 일원, 반달가슴곰 피해 주의보

(광양=뉴스1) 서순규 기자
지난 16일 반달가슴곰이 광양백운산 상백운암 공양간 문을 뜯고 들어가 실내를 어지럽힌 모습.(독자제보)2021.5..17/© 뉴스1
지난 16일 반달가슴곰이 광양백운산 상백운암 공양간 문을 뜯고 들어가 실내를 어지럽힌 모습.(독자제보)2021.5..17/© 뉴스1

(광양=뉴스1) 서순규 기자 = 천연기념물 제329호이자 멸종위기 야생동물 I급인 지리산 반달가슴곰이 출현하면서 전남 광양 백운산 일원에 반달가슴곰 피해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17일 광양지역 인터넷 매체 굿모닝투데이에 따르면 지난 15~16일 백운산 상백운암에 반달가슴곰이 나타나 공양간(절의 부엌) 문을 뜯고 들어가 주방을 어지럽혀 놓고 사찰 시설 일부를 망가뜨렸다.

앞서 지난 13일에는 반달가슴곰이 나타나 다압면 금천리 한 민가의 닭장에서 닭을 잡아먹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등산객들과 절에 다니는 주민들의 제보도 이어졌다.

반달가슴곰은 절에 있는 쓰레기통을 엎어 마당을 어지럽히고, 막걸리병을 입에 물고 이곳 저곳을 돌아다녔다.

반달가슴곰 출현 소식에 상백운암 측은 절 시설 출입문을 꼼꼼히 잠그고 더 이상 피해가 없도록 예방했지만 무용지물이었다.

반달가슴곰은 15일, 16일 이틀동안 상백운암을 제집 드나들듯 드나들며 상백운암 출입문을 뜯거나 내부를 마구 어지럽혔다.

반달곰 출현 소식을 듣고 달려온 국립공원관리공단 종복원기술원측은 현장을 살펴보고 위치추적을 한 결과, 반달가슴곰이 백운산 한재 부근에 돌아다니는 것으로 확인했다.

상백운암을 찾은 주민은 "2~3일 정도 절에 나타난 것 같다. 인명피해는 없지만 최근에 백운산 일대에 수시로 돌아다니고 있어 아무래도 불안하지만 없앨 수는 없지 않느냐"며 "등산객, 백운산 주변 주민들이 곰과 만나지 않도록 주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종복원기술원은 백운산 인근 주민들에게 호루라기를 나눠주며 곰과 충돌 예방에 나섰다.

종복원기술원 관계자는 "수시로 위치 추적을 통해 민가에 나타나지 않도록 체크하고 있다"면서 "백운산 깊은 산속에 있으면 위치 추적이 안 되는 경우도 있다"고 어려움을 호소했다.

광양시는 반달가슴곰이 잇따라 출현하자 마을별로 방송안내문을 보내고 주의를 당부했다.

시는 반달가슴곰과 마주치지 않기 위해 Δ금속재질 종 또는 방울로 자신의 존재를 알릴 것 Δ지정된 탐방로를 벗어나지 않을 것 Δ곰의 흔적을 발견하면 즉시 자리를 피할 것 Δ단독 산행보다는 2인 이상 동행할 것 Δ반달가슴곰 발견 시 즉시 시청이나 면사무소로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최근 백운산 일대에서 반달가슴곰 출현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

지난 6일 지리산 피아골 쪽에서 백운산 쪽으로 반달가슴곰 두 마리가 백운산을 향해 섬진강을 건너고 있다는 목격담이 나왔다.

8일 오전에는 진상면 주민 2명이 반달가슴곰과 10분 정도 마주친데 이어 9일 오전에도 백운산에서 반달가슴곰이 목격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中이 수입 가장 많이하는 품목 봤더니…약점이 보였다[차이나는 중국]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