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은수미 시장, 5·18 기념식서 “광주는 여전히 살아있다”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8 13: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은수미 시장이 세손가락 인사를 하며 나경택 기자의 사진을 들어보이고 있다.(성남시 제공). © News1
은수미 시장이 세손가락 인사를 하며 나경택 기자의 사진을 들어보이고 있다.(성남시 제공). © News1
(성남=뉴스1) 김평석 기자 =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 18일 오전 시청 한누리실에서 열린 ‘제41주년 5·18민중항쟁 기념식’에서 “광주는 우리 곁에 여전히 펄떡펄떡 살아있다”고 강조했다.

은 시장은 41년 전인 1980년 광주를 카메라에 기록한 전남매일신문의 나경택 기자가 찍은 사진 한 장을 보여주며 “현재 70세가 넘으신 나경택 기자님이 미얀마 언론인에게 편지를 쓰셨다”며 “(그가 쓴)‘5월 광주와 미얀마는 하나다’는 편지를 보며 5월 광주는 광주를 넘어 대한민국을 넘어 아시아를 넘어 세계의 고통 받는 사람들과 함께 여전히 살아있다는 것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이어 “모두가 아시다시피 2019년 5·18진상조사특별위원회가 다시 출범했다. 벌써 9번째 진상조사다. 이번 진상조사위원회는 당시 광주에 투입됐던 2만353명의 계엄군에게 모두 전화를 돌리며 그분들에게 한번만 만나서 진상을 알려달라며 호소하고 있다”며 “여전히 광주의 진상조사는 계속되고 있고 아직도 멀었다는 것에 대해 미안함과 부끄러움을 느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치인으로서 광주를 계승한다는 것에 대해 늘 고민하고 또 고민한다”며 “민주·평화·인권과 같은 5·18 광주의 정신으로 우리 사회의 격차, 불평등을 해소하고 시민의 안전과 존엄을 보호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는 은수미 시장, 윤창근 시의회 의장, 이상락 성남민주화운동사업회 이사장과 유가족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기록영상 상영, 추모시 낭송, 기념사 순으로 진행됐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또 사상 최고치…"기술주·성장주 당분간 강세"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