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디파인, 후오비채리티와 함께 '월드 디지털 에셋서밋 2021'서 NFT 자선 경매

머니투데이
  • 중기&창업팀 허남이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8 17: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소셜 NFT 플랫폼 디파인이 오는 5월 19일부터 20일까지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제3회 월드 디지털 에셋 서밋 2021(World Digital Assets Summit 2021)'에 참여한다고 18일 밝혔다. 디파인은 후오비그룹의 자선 플랫폼 후오비 채리티(Huobi Charity)와 함께 행사 기간 중 진행되는 자선 경매에 참여한다.

사진제공=디파인
사진제공=디파인

20일 진행되는 후오비 채리티와 월드 디지털 에셋 서밋 후원의 밤 행사에는 후오비 글로벌 비즈니스 부사장 시아라 선(Ciara Sun)이 기조연설을 진행한다. 트론의 창립자이자 비트토렌트의 CEO인 저스틴 선(Justin Sun)도 역시 행사에 참여한다. 또한 유명 NFT 작가, 비플(Beeple)의 작품인 기가채드(GIGACHAD)와 상응하는 NFT가 행사장에서 전시 및 경매될 예정이다.

행사의 마지막 날은 디파인과 후오비 채리티가 진행하는 자선 경매가 진행된다. 경매 물품은 후오비 채리티와 디파인이 후원하며 수익금은 자선 단체에 기부될 예정이다.

월드 디지털 에셋 서밋은 2021년 열리는 블록체인 업계 최고 이벤트 중 하나다. 업계 핵심 오피니언 리더와 전문가들이 참여해 최신 트렌드 및 기술, 유망한 프로젝트에 대한 논의를 진행하는 행사다.

디파인 관계자는 "이번 행사의 NFT 경매 진행 파트너로 초청되어 블록체인 생태계 관계자, 핵심 리더들과 새로운 지적 지평을 열어갈 예정"이라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GTX-C' 사업자에 현대건설…"왕십리·인덕원역 신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