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정세·전혜진·박선영·이상우·황우슬혜, TV조선 '엉클' 출연 확정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18 15: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오정세 전혜진 박선영 이상우 황우슬혜/ 사진제공 = 프레인TPC,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HM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 뉴스1
(왼쪽 위부터 시계방향으로) 오정세 전혜진 박선영 이상우 황우슬혜/ 사진제공 = 프레인TPC, 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HM엔터테인먼트, 스튜디오산타클로스엔터테인먼트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배우 오정세 전혜진 박선영 이상우 황우슬혜가 '엉클' 출연을 확정 지었다.

TV조선(TV CHOSUN) 새 드라마 '엉클'(극본 박지숙/ 연출 지영수) 측은 18일 "오정세 전혜진 박선영 이상우 황우슬혜로 이어지는 주연배우 라인업을 최종 확정했다"라고 밝혔다.

'엉클'은 애정 결핍 루저 뮤지션 삼촌이 의절했던 누나의 이혼 탓에 불안장애와 강박증을 앓는 초등학생 조카를 떠맡으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는다. 스스로를 중상류층이라 칭하는 강남 4구 로얄 스테이트 옆 임대 아파트에 들어선 세 사람의 위기일발 생존기를 통해 진한 공감대와 따뜻한 위로, 격려를 건넬 예정이다.

'엉클'은 지난 2012년부터 2017년까지 방송된 동명의 BBC 드라마를 리메이크한 작품이다. 검증된 스토리를 바탕으로, '나인룸' '순정에 반하다'로 섬세한 연출력을 뽐낸 지영수 감독과 '내 생애 봄날' '히어로' 등을 집필한 박지숙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오정세는 극 중 배신과 사기로 벼랑 끝에 선 루저 백수 뮤지션 왕준혁 역을 맡았다. 왕준혁은 이혼 후 난데없이 나타난 누나의 하나뿐인 아들, 소아 강박증 조카를 맡으면서 뜻밖의 '육아 엉클'로 거듭나는 인물이다.

전혜진은 폭력을 휘두르던 남편과 결혼 12년 만에 갈라선 후 아들을 지켜내기 위해 맨 몸으로 맞서는 이혼녀 왕준희 역으로 출연한다. 왕준희는 집단 차별주의가 만연한 성작구 내 임대 아파트로 이사온 후 양육권을 빼앗으려는 시어머니와 전 남편, 그리고 곱지않은 주위의 시선에 맞부딪치는 인물이다.

박선영은 성작구 발전의 표상인 로얄 스테이트 내 맘카페 '맘블리' 회장 박혜령 역으로 분한다. 박혜령은 완벽한 외모와 카리스마를 탑재, 동네 모든 '맘'들의 존경과 신뢰, 선망과 추종을 받는 동네 여왕벌이자 적수 없는 지배자다.

이상우는 로얄 스테이트에 거주 중인 육아대디 주경일 역으로 등장, 특유의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발산한다. 주경일은 따뜻한 성격에 훈훈한 외모와 더불어 스위트한 매너까지 갖춰 아파트 내 인기를 독차지하는 완벽남으로, 사별 후 딸을 홀로 키우고 있다.

황우슬혜는 로얄 스테이트 '맘블리' 클럽 얼굴마담이자, 박혜령의 오른팔 김유라 역을 출격한다. 눈에 띄는 외모로 어딜 가나 환영받는 모태 여신 김유라는 박혜령 다음 가는 추앙과 동경을 받는다.

제작진은 "'엉클'은 탄탄한 대본과 감독, 배우들의 조합으로 이제까지 본 적 없던 새로운 드라마를 선사할 것"이라며 "가족, 주거 공간 내 갈등, 교육 문제, 신분 상승 등 전 세대의 공통 관심사를 통해, 세대를 관통하는 공감과 힐링을 안길 작품 '엉클'과 배우들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한편 '엉클'은 올해 하반기에 방송 예정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만 年130만원 더낸다…벼락거지 피하려던 영끌족 비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