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권영진 "어쩌다 美 백신 원조에 감읍하는 나라됐나…무능한 정부"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23 14: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권영진 시장 페이스북 갈무리© 뉴스1
권영진 시장 페이스북 갈무리© 뉴스1
(대구=뉴스1) 남승렬 기자 = 권영진 대구시장이 문재인 대통령의 미국 순방 성과로 꼽히는 미국의 코로나19 바이러스 백신 지원에 대해 "자화자찬할 성과가 아니라 부끄러워해야 할 일"이라며 평가절하했다.

권 시장은 23일 사회관계망인 페이스북에 올린 '부끄러운 우리의 백신 자화상'이라는 글을 통해 "우리가 어쩌다가 국군 장병 55만명 분의 백신을 미국으로부터 원조받았다고 감읍해하는 나라가 되었나"라고 비판했다.

그는 이어 "개념 없는 정치야, 무능한 정부야, 비겁한 전문가들아! 자화자찬할 성과가 아니라 부끄러워하고 반성해야 할 일”이라고 썼다.

앞서 지난 21일(현지시각)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한미 정상회담 이후 공동 기자회견에서 "미군과 정기 접촉 중인 한국군 55만명에 대해 백신을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문 대통령은 감사를 표한 뒤 23일 소셜미디어를 통해 "(미국의) '백신 파트너십'에 이은 백신의 직접 지원 발표는 그야말로 깜짝선물"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미국민들이 아직 백신접종을 다 받지 못한 상태인데다, 백신 지원을 요청하는 나라가 매우 많은데 선진국이고 방역과 백신을 종합한 형편이 가장 좋은 편인 한국에 왜 우선적으로 지원해야 하나라는 (미국) 내부 반대가 만만찮았다는데, (미국이) 한미동맹의 중요성을 특별히 중시했다"고 썼다.

한편 권 시장의 이같은 페이스북 글을 보고 광역단체장으로서 적절하지 못했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다.

한 누리꾼은 "시장님 SNS에 들어올 때마다 보이는게 초등학생들이 쓸 만한 감성글"이라며 "부끄럽습니다. 진짜"라고 썼으며, 또다른 누리꾼은 "대구시장의 공식 SNS에 올릴 내용인가 자못 궁금하다. 만약 권 시장 본인 글이거나 확인을 거친 것이라면 이건 공사 구분을 못한 것"이라고 지적했다.

다른 댓글에서도 "시장이라는 분이 필부도 알 수 있는 내면을 이리도 곡해하고 외교도 모르고, 국제 정세도 알면서 모른 체 하는건지, 진짜 몰라서 모르는건지 참 한심하다"라는 등의 성토의 글이 잇따랐다.

권 시장은 댓글을 통해 "우리 군 장병들 맞힐 백신을 미리 준비 못하고 우리 대통령이 미국 대통령에게 사정해서 구해와야 하는 현실이 화도 나고 답답해서 한 말"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장기 성장성은 여전"…카카오 주운 개미들 언제 웃을까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