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국민심사단이 뽑은 차세대 유니콘 60곳은 어디?

머니투데이
  • 이민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26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중기부 아기유니콘 60곳 선정, 시장개척자금 3억원 지원...'자가세정유리' 마이크로시스템 최고점

국민심사단이 뽑은 차세대 유니콘 60곳은 어디?
중소벤처기업부는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 지원을 받을 아기유니콘 60개사를 최종 선정했다고 26일 밝혔다.

아기유니콘200 육성사업은 벤처 4대강국 실현을 위한 케이(K)-유니콘 프로젝트 중 첫 번째로 시행되는 사업이다. 최종 선정된 기업은 시장개척자금 3억원을 지원받는다. 특별보증과 정책자금, 기술개발(R&D) 신청 때도 우대를 받을 수 있다.

아기유니콘200 선정에는 모두 155개 기업이 신청, 요건검토와 1차 기술평가를 거쳤다. 2차 서면평가와 최종 발표평가를 통해 최종 60개사를 선정했다. 최종 발표평가는 전문심사단과 국민심사단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유니콘으로 성장 가능성과 글로벌 시장 진출 가능성에 대해 전문가의 평가와 함께 국민들의 시각이 반영될 수 있도록 했다.

이옥형 중기부 벤처혁신정책과장은 "국민심사단이 함께 뽑은 아기유니콘이 예비유니콘, 유니콘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가세정유리 개발 '마이크로시스템' 최고점…코드잇·째깍악어 등 60개사 선정


전기습윤(electrowetting) 원리를 응용해 광학센서 표면에 발생하는 오염요소들을 제거하는 '전자식 자가 세정유리'(DFG)를 개발한 마이크로시스템'이 최종평가에서 최고점을 받았다. 전문가평가단은 "앞으로 자율주행 차량용 등으로 확장할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고 평가했다.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하는 코딩 교육 솔루션업체 '코드잇'은 국민추천제를 통해 신청, 최종 선정됐다. 프로그래밍 학습에 최적화된 플랫폼으로 글로벌 확장 가능성이 큰 콘텐츠로 평가받았다.

최종 선정된 '째깍악어'는 소셜벤처기업으로 아이돌봄이 필요한 부모와 교사를 연결해 온·오프라인에서 돌봄과 배움서비스를 공급한다. 수익모델이 분명하고 잠재시장도 유망할 뿐 아니라 국가적으로도 공공이익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점쳐졌다.


아기유니콘 60개사 AA등급 이상 41.7%…평균 투자유치 44억원


최종 선정된 아기유니콘 60개사의 평균 업력은 3.7년, 지난해 기준 평균 매출은 38억8000만원, 고용인원은 20명으로 나타났다. 기술보증기금의 기술과 사업성 평가 AA등급 이상을 받은 곳은 41.7%(25개)에 달했다. 평균 투자유치금액은 44억원으로 집계됐다.

업종별로는 정보통신분야와 데이터·네트워크·인공지능 기반 플랫폼 분야 기업이 30개(50.0%)가 선정됐다. 바이오·헬스 분야와 일반 제조·서비스 분야 기업(각 25.0%, 15개)이 같은 비율로 뽑혔다. 코로나19(COVID-19)로 주목받고 있는 비대면 창업기업(65.0%, 39개)이 다수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