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中 전기차 리오토 "9월 판매 두 배…공격적 세일즈"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26 14:2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베이징의 한 행사장에서 리오토 로고가 보인다.  © 로이터=뉴스1
베이징의 한 행사장에서 리오토 로고가 보인다. © 로이터=뉴스1
(서울=뉴스1) 신기림 기자 = 중국 전기차 리오토가 오는 9월부터 월판매량이 1만대에 달할 것이라고 전망하며 판매망을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선옌안 리오토 대표는 현재 유일한 모델인 리오토가 전기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모델 '리원'으로 탈바꿈하고 판매량이 4월 5539대에서 9월 1만대로 두 배 가까이 늘어날 것이라고 26일 말했다.

선 대표는 회사가 판매네트워크를 확대하고 직접판매 전략을 고수할 것이라며 해외 판매를 위한 연구팀을 꾸리고 있다고 부연했다. 현재 리오토는 중국 50여개 도시에서 75개 매장을 운영중이다.

시가총액 180억달러(약 20조원) 수준의 리오토는 니오, 샤오펑와 더불어 중국의 막대한 전기차시장에서 1위의 미국 테슬라를 위협하는 중국산 전기차 브랜드다.

최고경영자 리샹은 리오토는 올해 연구개발에 30억위안(약 5245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힌 바 있다. 경쟁 가열로 앞으로 리오토의 투자규모는 더욱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리 CEO는 자금 조달을 위해 채권, 대출 등을 비롯한 다른 옵션도 강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조용히! 말 그만 하세요!"...심판이 겨우 말린 삼성 vs 공정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