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연구개발부터 사업화까지’…중소형 선박 기자재 품질고도화 센터 준공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26 14: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22년까지 197억원 투입…센터 및 핵심 모듈장비 등 17종 구축
연구개발과 시험인증, 사업화로 연결되는 ‘One-stop’ 지원 인프라 조성

중소형선박 기자재 품질고도화 센터 준공식이 26일 군산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전북본부에서 열린 가운데, 송하진 전북지사와 강임준 군산시장 등 참석자들이 테잎컷팅을 하고 있다.(전북도 제공)2021.5.26/© 뉴스1
중소형선박 기자재 품질고도화 센터 준공식이 26일 군산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전북본부에서 열린 가운데, 송하진 전북지사와 강임준 군산시장 등 참석자들이 테잎컷팅을 하고 있다.(전북도 제공)2021.5.26/© 뉴스1
(전북=뉴스1) 유승훈 기자 = 전북을 중소형 선박 관련 국내 종합 지원 기지로 구축하고 지역 조선업체의 활로를 마련할 ‘중소형 선박 기자재 품질고도화 센터’가 본 모습을 드러냈다.

전북도는 26일 군산 소재 한국조선해양기자재연구원 전북본부에서 중소형 선박 기자재 품질고도화 센터(연구동, 시험동) 준공식을 개최했다.

이날 준공식에는 송하진 전북지사와 신영대 국회의원, 김철수 전북도의회 농산경제위원회 위원장, 강임준 군산시장, 관련 기관 대표 등 50여 명이 참석했다.

센터 구축 사업은 선박 기자재의 기술 개발과 품질 고도화를 목적으로 기획됐다. 지난 2018년 산업부의 ‘지역산업 거점기관 지원 사업’으로 선정됨에 따라 추진됐다.

오는 2022년까지 총사업비 197억원을 투입해 센터 건립 및 핵심 모듈장비 등 시험 인프라 17종을 구축하게 된다.

이번에 준공한 품질고도화 센터는 연면적 2786㎡ 규모로, 사업비 53억원이 투입됐다. 지난해 3월에 착공했으며 연구동(2층)과 시험동(3층)으로 분리해 구축됐다.

현재 시험평가 및 분석 장비 등 12종 구축이 완료된 상태다. 2022년까지 모듈 테스트 시스템등 5종을 추가로 구축해 연구개발과 시험인증, 사업화로 연결되는 One-stop 지원 인프라를 조성할 계획이다. 중소형 선박의 종합지원체계를 마련하게 된다.

송하진 전북지사는 “전북 경제의 한 축인 조선 산업은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의 가동중단과 코로나19로 중첩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중소형·특수형 중심의 산업생태계 조성을 통해 새로운 성장 모멘텀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품질고도화 센터가 준공됨에 따라 중소형 선박의 연구 개발부터 시험인증, 사업화까지 원스톱으로 해결할 토대를 마련하게 됐다”며 “기존 업체에 힘이 됨은 물론 기업을 유치하고 새로운 일자리를 만들어 지역경제에 활기를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