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기아 새 엠블럼 단 친환경 '니로' 오늘부터 판매..2439만원부터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04 09:2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니로 하이브리드/사진=기아
니로 하이브리드/사진=기아
기아가 4일 니로 하이브리드·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연식 변경 모델 '더(The) 2022 니로'를 출시하고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기아의 대표 소형 SUV(다목적스포츠차량) 니로는 2016년 출시 이후 차별화된 상품성과 경제성으로 고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아왔다.

기아는 '더 2022 니로'에 새 엠블럼을 달았으며, 브랜드의 표준화된 트림 명칭체계인 트렌디-프레스티지-노블레스-시그니처를 적용해 통일감을 부여했다. 플러그인 하이브리드는 시그니처 단일 트림으로 운영된다.

니로 하이브리드 내부/사진=기아
니로 하이브리드 내부/사진=기아
특히 기본 트림인 트렌디부터 크루즈 컨트롤, 차로 유지 보조, 후석 승객 알림 등 고객 선호도가 높은 편의 사양을 기본화해 상품성을 높였다. 프레스티지엔 스마트키 원격시동 기능, 노블레스엔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정차&재출발), 시그니처엔 동승석 파워시트를 각각 기본으로 적용했다.

친환경차 세제혜택과 개별소비세 인하분이 반영된 판매 가격은 하이브리드가 △트렌디 2439만원 △프레스티지 2608만원 △노블레스 2829만원 △시그니처 3017만원, 플러그인 하이브리드의 경우 △시그니처 3939만원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 창업주가 남긴 마지막 질문…"부자는 나쁜 사람인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