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예슬 가라오케 친구' 해프닝 후…고소영 "감사합니다"

머니투데이
  • 이영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2,744
  • 2021.06.08 19:2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3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사진=고소영 인스타그램
배우 고소영이 가세연(가로세로 연구소)의 폭주 속에서도 평온한 근황을 전했다.

고소영은 8일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화분을 꽉 채운 하얀 꽃들이 담겼다.

해당 사진은 가세연의 저격 후 올라온 게시글이라 더 관심을 모았다. 유튜브 채널 가세연은 지난 7일 한예슬, 고소영, 한가인, 최지우, 차예련이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이들이 '한예슬의 가라오케 친구들'이라는 주장을 펼쳤다.

하지만 가세연이 공개한 사진은 CJ가 주최한 송년 모임인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모임이 여배우들의 사적 자리가 아닌 여러 연예 관계자들이 함께 한 공적 자리로 확인되면서 가세연의 폭로는 해프닝으로 일단락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역대 3번째 '따상상상' 맥스트…"메타버스 플랫폼이 온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