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하우시스, 74개 제품 환경인증 '착한소비' 이끈다

머니투데이
  • 이재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3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저탄소 인증을 획득한 LG하우시스 지아소리잠 바닥재 자료사진./사진=LG하우시스
저탄소 인증을 획득한 LG하우시스 지아소리잠 바닥재 자료사진./사진=LG하우시스
건자재업체 LG하우시스 (99,900원 상승1100 -1.1%)는 환경부 인증을 획득하며 저탄소 '착한 소비'트렌드를 선도해 가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LG하우시스는 창호프로파일과 건축용 PF단열재 등 70여개 제품이 환경부 주관의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획득했다.

환경부는 원료부터 폐기까지 전 과정에 대한 환경성적표지·환경성적표지 인증제도를 운영하고 있으며 이 중 국가 온실가스 감축 목표 이상으로 온실가스 감축을 달성한 제품에는 '저탄소 제품 인증'을 부여하고 있다. 환경산업기술원에 따르면 지난달 기준 LG하우시스의 환경성적표지 제품 50개와 저탄소 제품 인증 24개 등 74개를 획득했다.

바닥재와 벽지 제품들은 생산효율성 향상을 통해 탄소 배출량을 최소화했으며 고성능 건축용 PF단열재의 경우 제조 과정에 친환경 발포가스를 사용해 오존층에 미치는 영향도 최소화 하고 있다. B2C(기업 대 개인) 인테리어 시장을 중심으로 저탄소 인증을 획득한 LG하우시스 제품들의 판매도 증가하고 있다. LG하우시스 관련 인증을 획득한 벽지제품의 지난해 매출은 전년 대비 20% 가량 늘었다.

LG하우시스 관계자는 "전시장을 방문하는 고객들이 저탄소 제품 인증이 부착되어 있는 자재들을 먼저 찾는 경우도 많으며 일반 제품보다 더 관심을 보이는 것이 사실"이라며 "세계적으로 ESG(환경·사외·지배구조) 경영과 착한 소비문화가 장려되고 있는 만큼 향후에는 이에 발맞춘 인증 제품들을 늘려 국내 인테리어 시장의 변화를 주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네이버 vs 카카오 끝나지 않은 대장주 싸움…"둘다 투자해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