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일찍 여읜 부모대신 딸처럼 키워 준 아빠 친구…불륜으로 의심하는 남편

머니투데이
  • 장윤정 변호사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9,752
  • 2021.06.13 08: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5

[the L][장윤정 변호사의 스마트한 이혼 챗봇]



돌아가신 아빠의 친구와 저를 불륜으로 의심하는 남편 때문에 너무 괴로워요


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디자이너


◇ 돌아가신 아빠의 친구와 저를 불륜으로 의심해 폭행까지 한 남편과 이혼 가능할까요?




Q) 외동딸이던 저는 고등학교 2학년에 교통사고로 사랑하는 아빠와 엄마를 동시에 잃었어요. 한창 부모 손이 필요하던 시기에 한순간 가족을 잃은 저는 방황하기 시작했고, 마땅히 가있을 곳도 없어 혼자 부모님과 살던 집에서 계속 살 수밖에 없었습니다.
그때부터 저의 사정을 딱하게 여기신 저희 아빠의 절친한 친구 아저씨네 부부께서 저를 딸처럼 돌봐주시기 시작했어요. 아주머니는 거의 매일 저희 집에 들러 음식을 챙겨주셨고, 명절에는 저를 본인들의 집으로 데려가 그 자녀들과 함께 가족처럼 지내는 등 너무 감사히 보살펴주어 저는 그 분들을 '이모', '삼촌'으로 부르며 지냈어요. 그리고 10년여 지나 제가 결혼을 할 때에도 저는 그 분들에게 저희 남편을 가장 먼저 소개했고, 두 분은 제 결혼식에 흔쾌히 혼주석에도 앉아주셨습니다. 그러다보니 남편은 누구보다 제가 그 두 분을 진심으로 친부모님처럼 여긴다는 점을 잘 알고 있는 사람이었습니다.

그런데 코로나 여파로 가게가 잘 안 되어 술을 마시는 날이 잦아지고, 예민해지던 남편은 점점 저를 함부로 대하기 시작했고, 어느날부턴가는 저와 아저씨를 두고 "둘이 잤냐?"는 식의 말도 안 되는 말까지도 서슴지 않더라고요. 그런데 얼마 전 주말, 아주머니의 생신을 챙기기 위해 남편과 함께 두 분의 집으로 갔던 날 일이 터지고 말았어요. 남편이 아주머니에게 저와 아저씨를 가리키며 "딸이 아닌데 딸처럼 여긴다는 게 말이 될까요? 둘이 정말 순수한 관계라고 믿는 거예요?"라는 막말을 했고, 남편의 이런 행동에 화가 난 아저씨가 이를 저지하자, 남편은 아저씨를 세게 밀쳐 벽에 몸을 부딪치게 만드는 등 난동을 부렸습니다.

저는 저를 아껴주신 아주머니와 아저씨 부부에게 죄송스럽고 수치스러운 마음에 견딜 수가 없고, 이런 상황을 벌인 남편을 용서할 수가 없습니다. 남편은 너나 너희 부모님을 폭행한 것도 아니고, 법적으로 남인 사람을 내가 밀쳤다고 해서 이혼이 될 것 같냐며 절대 이혼은 없을 것이라고 버티고 있네요.

이런 경우에는 남편 말대로 협의 이혼이 아니면 이혼이 어려울까요?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삽화=임종철 디자이너 /사진=임종철
A) 재판을 통한 이혼이 가능할 것으로 보입니다.
남편분이 말씀하신 '너나 너희 부모님을 폭행한 것도 아니고, 법적으로 남인 사람을 밀쳤을 뿐'이므로 이혼이 어려울 것이라고 한 부분은 아마 민법 제840조 제3호 '배우자로부터 심히 부당한 대우를 받았을 때'와 제4호 '자기의 직계존속이 배우자로부터 심히 부당한 대우를 받았을 때'를 염두에 두고 한 이야기인 것으로 보입니다.
하지만 선생님에게 한 폭언만으로도 충분히 민법 제840조 제3호에 해당될 수 있으며, 선생님이 친부모님처럼 생각하시는 분들에 대한 폭언과 폭행 부분은 민법 제840조 제6호 '기타 혼인을 계속하기 어려운 중대한 사유가 있을 때'에 해당되어 증거만 충분히 수집하신다면 법원에서 이혼을 인정받으실 수 있습니다.




◇ 이혼 소송에서의 '증거'로는 어떤 것들이 있나요?




Q) 증거를 충분히 수집한다면 법원에서 이혼을 인정받을 수 있다는 변호사님의 말씀은 제가 말한 내용들이 다 증거가 있어야 한다는 말씀이신가요? 사실 남편이 아저씨네 댁에서 아저씨를 밀치는 폭행을 하고, 아주머니께 심한 폭언을 한 부분들은 저희가 목격만 했을 뿐, 아저씨의 만류로 경찰을 부른 것도 아니고 해서 증거라고 할 것이 없어요. 이럴 때는 그럼 이런 부분들을 이혼 소송에서 인정받을 수 없게 되는 것인가요?

A) 아무런 증거도 없이 그저 선생님의 말만으로는 당연히 법원에서 해당 사실의 신빙성을 확인하기 어렵게 때문에 인정을 해줄 수가 없게 됩니다. 하지만 남편분이 폭언과 폭행을 할 당시의 상황을 목격한 당시 동석자들의 '진술서'도 증거가 될 수 있고, 남편분이 이런 사실들을 인정한 내용의 문자메시지 같은 것들이 있다면 이런 자료들도 캡처를 하여 법원에 증거로 제출하실 수 있습니다.

다만, 무엇보다 확실한 증거는 녹음이나 동영상 등이 될 수 있을 것이므로 앞으로 이혼 소송을 준비하시면서부터는 남편분의 부당행위 등에 대한 보다 확실한 증거 자료들을 수집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장윤정 변호사
장윤정 변호사
[이혼도 똑똑하게 할 필요가 있습니다. 스마트한 이혼을 위해 챗봇처럼 궁금증을 대화하듯 풀어드리겠습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재용·최태원도 떤다…올해도 국정 빠지고 기업만 남은 국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