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광주 건물붕괴 사고 발생 재개발 조합 "죄송스러운 마음 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3 15:0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재하도급 관련해 "전혀 알지 못해"

10일 오후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지역 건물 붕괴 현장에서 국과수 관계자들이 합동감식을 진행하고 있다. 전날 철거 중이던 5층 건물이 붕괴되면서 주행 중이던 시내버스가 매몰, 9명이 사망하고 8명이 부상을 입었다. 2021.6.10 /뉴스1 © News1 정다움 기자
10일 오후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지역 건물 붕괴 현장에서 국과수 관계자들이 합동감식을 진행하고 있다. 전날 철거 중이던 5층 건물이 붕괴되면서 주행 중이던 시내버스가 매몰, 9명이 사망하고 8명이 부상을 입었다. 2021.6.10 /뉴스1 © News1 정다움 기자
(광주=뉴스1) 전원 기자 = 광주 건물붕괴 사고와 관련해 학동4구역 재개발조합이 안타까운 마음과 함께 희생자들에게 애도의 뜻을 표했다.

학동4구역 재개발 조합측 관계자는 13일 뉴스1과의 통화에서 "유족과 피해자분들께 죄송스럽고 송구스러울 따름이다"며 "지난 11일 조합장 이하 임원, 대의원, 조합원 등이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고 밝혔다.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재하도급과 관련해 "민간 등에서 제기된 먼지 등의 민원을 현장사무소에 전달하고 주의를 해달라고 요청하기는 하지만 철거를 조합측이 주도적으로 하는 것은 아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재하도급을 맺었다는 이야기를 언론 보도를 보고 알게 됐다"며 "이에 업체들과 맺었던 계약서를 다 검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조합은 지장물 철거와 관련해서는 3개 회사가 연합을 맺은 곳과 계약을 맺었고, 일반건축물철거는 현대산업개발과 계약을 체결했다.

현대산업개발은 A업체와 계약을 맺고, 철거공사를 진행했다. 하지만 경찰 수사 과정에서 A업체가 아닌 또다른 철거업체인 B업체가 철거공사를 진행한 사실이 확인돼 재하도급 논란이 일었다.

이 B업체는 석면철거공사 계약을 맺은 업체와 또 계약을 맺은 사실이 경찰 수사에서 확인됐다.

조합은 석면철거공사의 경우 2개 업체가 연합한 곳과 계약을 체결했다. 해당 계약은 2018년에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모든 계약서에는 '하도급 금지' 내용이 포함된 가운데 하도급이 적발될 경우 계약해지까지 이뤄질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조합 관계자는 "외부에서 볼 때는 업체가 선정됐고, 재하도급 과정이 있었던 만큼 이 부분에 대해 조합이 알고 있었던 것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며 "하지만 조합과 재하도급 업체들이 접촉을 한번도 하지 않는 등 전혀 알지 못한다"고 말했다.

이어 "조합은 계약을 맺은 업체하고만 이야기를 나누고 소통해 일을 진행했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그동안 소명을 하지 않고 조심스러웠던 것은 피해자분들도 계시는데, 책임 유무를 따지는 것은 아니라고 생각해서였다"고 했다.

조합 관계자는 "책임을 회피하려는 것은 아니다. 애도 기간이 끝나고 유족이나 피해자 등과 보상절차가 완료가 되면 정확한 사실관계를 밝힐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다시한번 (사고가 발생한 것에) 모든 분들께 죄송스러울 따름이다"고 말했다.

지난 9일 오후 4시22분쯤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지역에서 철거 공사를 진행 중인 5층 건물이 무너져 내리면서 승하차를 위해 정차한 시내버스를 덮치면서 발생했다.

이 사고로 탑승객 17명 중 고교생을 포함해 9명이 숨지고 운전기사를 포함한 8명이 중상을 입었다.

현재 경찰이 과실치사 혐의로 7명(철거업체 3명·감리자 1명·시공사 3명)을 입건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경찰은 건물 붕괴 원인, 철거계획서에 따라 철거됐는지, 안전관련 규정 준수 여부, 감리가 철거업체에 대한 관리감독을 제대로 했는지 등에 대한 수사를 벌이고 있다.

또 철거업체 선정과정상 불법행위 여부, 건설산업기본법상 재하도급 금지 규정 위반 여부, 시공사·조합·철거업체 간 계약 과정에서 불법행위 등도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