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효성,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1억 원 후원

머니투데이
  • 김성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5 15:5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효성이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참전유공자를 위한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사진제공=효성
효성이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참전유공자를 위한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후원금 1억원을 전달했다./사진제공=효성
효성 (118,000원 상승1500 1.3%)이 10년째 참전 용사 주거 생활 개선을 후원중이다.

효성그룹은 15일 충남 계룡시 육군본부를 찾아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에 1억 원을 전달했다고 이날 밝혔다.

이번에 전달된 효성의 후원금은 다른 10여개 기업의 후원금과 함께 육군-공공기관 등이 참전 용사들의 노후주택 총 18채를 새로 짓거나 보수하는데 지원될 계획이다.

무너질 위험이 있는 슬레이트 지붕을 보수하거나, 황토벽을 허물어 새로운 주택을 짓고, 오래된 화장실을 수세식으로 보수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지금까지 이 사업을 통해 총 370명의 참전용사들에게 쾌적한 주거 공간이 제공됐다. 또, 지역단체들도 가전제품 지원에 힘을 모아 참전용사들이 보다 편안한 생활을 영위하는데 도움을 줬다.

효성은 지난 2012년부터 10년째 '나라사랑 보금자리' 사업을 후원하고 있다. 이 사업은 육군본부를 중심으로 민-관-군이 힘을 모아 생활이 어려운 6·25 및 월남전 참전 국가유공자의 주거 환경 개선을 돕는 프로젝트이다.

효성은 이밖에도 자매결연 부대인 육군 광개토부대에 위문금 1000만원과 제습기 20대를 전달할 계획이다.

효성 관계자는"6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나라를 위해 숭고한 희생을 하신 참전 용사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사흘간 1.6조 사들인 외국인…1조가 '삼성전자'에 쏠렸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