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랜선장터' 김동현·홍현희, 첫방부터 팽팽한 맞대결 예고 [N컷]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15 15: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KBS 2TV '랜선장터' © 뉴스1
KBS 2TV '랜선장터' © 뉴스1
(서울=뉴스1) 안태현 기자 = '랜선장터' 김동현과 홍현희가 첫 방송부터 팽팽한 기싸움을 벌인다.

오는 16일 오후 9시30분 처음 방송되는 KBS 2TV 새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에서는 '영천 한우'와 '강진 묵은지'의 맞대결이 펼쳐진다.

최근 녹화에서 본격적인 대결에 앞서, '영천 한우' 팀과 '강진 묵은지' 팀은 특산물 소개만으로도 치열한 신경전을 벌이며 분위기를 한껏 달아오르게 했다. 먼저 한우 팀 김동현이 "한우는 메인음식, 묵은지는 곁들이는 음식"이라고 얘기하자, 발끈한 홍현희와 김세정은 "김치 없인 고기 못 먹어!라며 그를 꼼짝 못하게 했다.

또한 스튜디오에서는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접전은 물론 열띤 응원전이 벌어졌다. 묵은지 팀은 자리에서 일어나는 열정까지 보이며 응원가를 부르는 등 제대로 기선제압에 나섰다. 이에 한우 팀은 질 수 없다는 듯 반격에 나섰다고 해 호기심을 더한다.

그런가 하면 135만 구독자 유튜버 밥굽남과 음악 대신 고기를 선택한 돈스파이크가 눈과 귀를 사로잡는 한우 요리 한 상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돈스파이크는 "오늘 한우가 300세트 나가면 (한우 포카치아) 먹겠습니다"라는 당찬 각오를 전했다고 해, 과연 그의 먹방이 이뤄질 수 있을지 기대를 높인다.

한편 '랜선장터'는 우수한 농·수산물을 소개하고 라이브 커머스로 소비자와 연결해 판매를 도와주는 '착한소비권장' 예능 프로그램이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성전자 이틀째 뚝뚝…"바닥 찍었다" vs "실적만으론 부족"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